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3 00시 기준
확진환자
23216 명
격리해제
20650 명
사망
388 명
검사진행
20527 명
21.4℃
튼구름
미세먼지 9

이마트, ‘반값 수준’ 바다장어 선보인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8.06 09:06
  • 수정 2020.08.06 09:06
  •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6일부터 일주일간 생바다장어 3마리 7992원에 선보여, 행사물량 40톤 확보

초저온 숙성 바다장어 회(붕장어회) 1팩 9920원 판매

ⓒ이마트ⓒ이마트

코로나19로 일본 수출, 소비 부진을 겪는 통영 바다장어 어가를 위해 이마트가 소비촉진에 나선다.


이마트는 6일부터 12일까지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손질 생물 바다장어 3마리를 7992원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한 마리로 환산 시 2664원으로, 기존 이마트 바다장어 한 마리 가격이 5000원 내외인 것에 비해, 약 45%가량 저렴한 가격이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일주일기준 역대 최대 물량인 40톤의 바다장어를 확보했다. 작년 말복 주간(8/8-14일) 바다장어 판매량이 8톤인 것을 고려하면, 바다장어 최대 성수기라는 말복보다 5배 많은 수치다.


특히, 이마트는 신세계포인트카드 적립시 유통업계에서 쉽게 맛볼 수 없었던 바다장어 회(붕장어회) 한 팩을(160g 내외) 9920원에 선보인다.


보통, 바다장어 회는 살아있는 상태로 회를 생산해야 하기 때문에 살아있는 장어를 운반해야 하는 물류가 어려웠지만, 이마트는 살아있는 바다장어를 산지에서 바로 회로 만들어, 0-2도 초저온 냉장고에 10시간 가량 숙성, 유통하는 방식으로 대형마트에서 보기 어려운 바다장어 회를 판매하게 됐다.


이마트가 저렴하게 생 바다장어를 선보이게 된 이유는 코로나19로 인해 일본 수출 하락 및 소매 매출 부진 등으로 통영 근해통발수협 냉동 바다장어 재고가 최대 수위로 올라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통영 근해통발수협의 바다장어 재고는 올해 6월 기준 약 782톤 가량으로, 작년 6월 재고가 367톤인 것을 볼 때 약 두 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냉동 바다장어 재고량 상승은 생 바다장어 출하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문제가 된다.


냉동 바다장어 재고가 너무 많아 지금 생산된 생물 바다장어들이 냉동 비축에 들어 갈 수 없고, 시중에 풀린 바다장어 양은 늘었지만 여름철 긴 장마로 인해 소비 되지 못하는 이중고를 겪고 있는 것이다.


문부성 이마트 장어 바이어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소비, 수출 부진으로 장어어가에 큰 어려움이 지속돼 반전의 기회를 만들어 보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장어는 우리나라의 대표 보양식으로, 단순 여름보양식이 아닌 사계절 건강식이 될 수 있도록 장어 어가와 협력해 다양한 행사를 기획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