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3 00시 기준
확진환자
23216 명
격리해제
20650 명
사망
388 명
검사진행
20527 명
22.9℃
온흐림
미세먼지 11

신한카드-SK텔레콤, '데이터경제' 파트너로…협업 MOU 체결

  • [데일리안] 입력 2020.08.06 15:56
  • 수정 2020.08.06 15:58
  • 배근미 기자 (athena3507@dailian.co.kr)

소비·통신정보결합한양질데이터통해새부가가치창출키로

이종사업자간가명정보결합1호…문화·관광산업뉴비전제시

협약식에 참석한 안중선 신한카드라이프 인포메이션 그룹 부사장(왼쪽)과	장홍성 SK텔레콤 광고/Data사업단장(오른쪽)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신한카드협약식에 참석한 안중선 신한카드라이프 인포메이션 그룹 부사장(왼쪽)과 장홍성 SK텔레콤 광고/Data사업단장(오른쪽)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신한카드

신한카드와 SK텔레콤이 손을 잡고 가명정보 결합 상품을 최초로 출시하는 등 데이터 경제 활성화에 나선다.


6일 신한카드와 SK텔레콤은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데이터 사업 상호 협력을 위한 ‘빅데이터 사업 전략적 제휴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안중선 신한카드 라이프 인포메이션 그룹 부사장과 장홍성 SK텔레콤 광고/Data사업단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카드와 통신사 1위 사업자가 보유한 소비·통신 관련 데이터를 결합해 고부가가치 데이터를 생산하기로 했다. 최근 시행된 데이터 3법에서 규정한 범위에서 이종사업자 간 가명정보를 활용한 데이터 결합 및 분석을 해 나가겠다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우선 코로나19 등의 영향으로 침체를 겪고 있는 관광 산업 활성화를 위해 카드 소비 데이터와 통신사 이동 및 모바일 사용 데이터베이스를 결합해 여행·관광업종의 새로운 관광산업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개인의 이동 상황과 소비 성향을 연결할 수 없었던 기존 분석과 달리 앞으로는 이종사업자 간 가명정보를 활용한 분석이 가능해져 장시간 체류하는 관광지, 실제 소비가 많이 일어나는 지역과 업종, 주로 사용하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등의 정보를 가공해 더욱 정확하고 깊이 있는 결과물 도출이 가능해졌다. 분석 결과는 주요 지자체 및 관광 연구원에게 제공해 관광 활성화 전략 수립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양사가 보유한 데이터를 활용해 중앙정부, 지방자치단체, 기업과 협업해 정책수립, 사업전략 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하는 한편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다양한 요구 사항에 대해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이번 양사 간 협업은 데이터3법 개정에 따른 이종사업자 간 가명정보 결합 1호 사례라는 점에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안중선 신한카드 부사장은 “통신 1위 사업자인 SK텔레콤과 손잡고 데이터 활용 능력을 결합해 정부, 지방자치단체, 스타트업 등에 활용가치가 높은 양질의 데이터를 생산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데이터 유통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정부의 적극적 정책 지원에 일조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홍성 SK텔레콤 단장 역시 “선도 사업자인 신한카드와 SK텔레콤 간 데이터 영역의 전방위적 협력을 통해 공공/민간 영역에서의 데이터 경쟁력을 제고하는 다양한 결합과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정부의 데이터 3법 개정 이후 데이터 뉴딜 등 데이터 정책 기조에 맞추어 협력할 수 있는 환경 조성과 실질적인 협력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