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0 00시 기준
확진환자
22975 명
격리해제
20158 명
사망
383 명
검사진행
24274 명
12.9℃
실 비
미세먼지 21

송혜교, 서경덕 교수와 일본 우토로 마을에 안내판 기증

  • [데일리안] 입력 2020.08.15 09:57
  • 수정 2020.08.15 09:58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송혜교.ⓒ데일리안 DB송혜교.ⓒ데일리안 DB

배우 송혜교가 광복 75주년을 맞아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와 함께 일본 우토로 마을에 대형 안내판을 기증했다.


서경덕 교수 연구팀은 "이번 목재 안내판은 가로 2미터, 세로 1.5미터의 크기로, 한국어 및 일본어 그리고 영어로도 함께 제작됐다"며 "안내판의 특징은 몇 달 전부터 우토로 마을 주민들과 꾸준히 소통하며 이들이 원하는 문구와 디자인으로 만들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기증은 서 교수가 기획 및 추진을 담당하고 후원은 송혜교가 맡았다. 두 사람은 우토로 마을에 한국어 및 일본어로 제작한 안내서 2만부도 기증한 바 있다.


서 교수는 "방문객들이 지하철역에 내려 우토로 마을회관인 '에루화'를 찾아가는데 어려워해 안내판을 마을 입구에 설치하게 됐다. 올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해외에 남아 있는 대한민국 역사 유적지들의 상황도 썩 좋은 편은 아니다. 이럴수록 우리가 더 많은 관심을 가져야만 한다"고 전했다.


송혜교와 서 교수는 지난 9년간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 23곳에 한국어 안내서, 한글 간판, 독립운동가 부조작품 등을 국가 기념일마다 꾸준히 기증해오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