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6 00시 기준
확진환자
25955 명
격리해제
23905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0763 명
11.9℃
실 비
미세먼지 56

美트럼프와 맞붙는 바이든 "독재자들 비위 맞추는 시절은 끝"

  • [데일리안] 입력 2020.08.21 20:36
  • 수정 2020.08.21 20:36
  • 송오미 기자 (sfironman1@dailian.co.kr)

美민주당 대선후보 수락 연설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AFP=연합뉴스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AFP=연합뉴스

11월 미국 대선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맞붙는 민주당 대선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은 20일(현지시간) 외교·안보 정책 구상과 관련해 동맹과 함께하겠다며 "독재자들에게 비위를 맞추는 시절은 끝났다"고 밝혔다.


외신에 따르면 바이든 전 부통령은 이날 밤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체이스센터에서 치른 대선후보 지명 수락연설에서 "동맹 및 우방과 함께하는 대통령이 될 것"이라며 "독재자들에게 비위를 맞추는 시절은 끝났다는 것을 우리 적들에게 분명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은 방위비 증액 등을 압박하며 전통적인 동맹 및 우방들과의 공조 체제를 경시한다는 비판을 받아온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기존 정책을 비판하는 발언으로 보인다. 동시에 동맹과의 관계를 복원하는 등 미국의 국제적 지위를 회복하겠다는 입장을 강조한 것으로도 해석된다.


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등 이른바 '스트롱맨'으로 불리는 권위주의 지도자들과의 친분을 강조해온 트럼프 대통령의 외교 접근법에 반대 입장을 드러낸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바이든 전 부통령은 연설에서 한반도나 북핵 등에 대한 언급은 전혀 하지 않았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