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2 00시 기준
확진환자
25543 명
격리해제
23647 명
사망
453 명
검사진행
19813 명
14.5℃
실 비
미세먼지 70

광주은행, 추석 맞아 지역 의료진 위한 응원꾸러미 전달

  • [데일리안] 입력 2020.09.17 13:41
  • 수정 2020.09.17 13:41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박흥석(왼쪽부터)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송종욱 광주은행장이 신종 코로노바이러스 감염증 의료진에게 전달하는 응원꾸러미 전달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은행박흥석(왼쪽부터)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송종욱 광주은행장이 신종 코로노바이러스 감염증 의료진에게 전달하는 응원꾸러미 전달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은행

광주은행은 17일 광주광역시청에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송종욱 광주은행장,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종 코로노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의료진에게 전달하기 위한 5000만원 상당의 응원꾸러미 1000상자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전날 전남도청에 응원꾸러미 1000상자를 전달한 광주은행은 1000상자를 추가 제작해 광주광역시청에도 전달함으로써 광주지역 감염병 전담병원과 선별진료소에 이를 전달할 예정이다.


응원꾸러미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일선 현장에서 힘쓰는 의료진에게 감사함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광주은행에서 자체적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해 송 행장과 임직원 40여명이 직접 제작한 응원물품박스로, 전남 나주·장흥의 농산물 및 홍삼 등과 비타민 등의 건강식품, 간식, 즉석식품, 방호복을 지속적으로 입어야 하는 의료진의 고충을 덜기 위한 마스크팩과 핸드크림 등 총 17종류의 응원물품으로 구성돼 있다.


송 행장은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일선 현장에서 헌신하고 계시는 의료진분들에게 광주은행 임직원들의 감사한 마음이 잘 전달돼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광주·전남 대표은행의 사명감으로 이익 이상의 가치를 추구하며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위한 다방면의 사회공헌활동과 금융지원 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코로나19로 지역에 닥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에 마스크 각각 3만개를 최우선으로 지원했고, 긴급 구호 성금 각 4억원, 3억원, 목포·순천·여수·나주에 각 1000만원을 전달한바 있다. 또 코로나19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성금으로 마스크와 핸드워시, 식료품 등 19종으로 구성된 긴급구호박스 700상자를 직접 제작해 코로나19 취약계층과 의료진에게 전달했다.


또 지난 달에는 집중호우 피해를 본 광주·전남 지역의 수재민들을 위해 즉석식품과 위생용품 등 18종으로 구성된 긴급구호박스 사랑꾸러미를 직접 제작해 광주광역시에 500상자, 전라남도에 800상자를 전달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광주신용보증재단과 전남신용보증재단에 각각 10억원, 기술보증기금에 5억원 출연하여 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경영을 실천했으며, 광주은행 자체 특별자금 지원도 실시해 여행업, 숙박업, 음식업 등을 영위중인 지역 중소기업 및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업체당 5억원 한도로 총 4000억원의 특별지원을 시행했다. 이에 따라 지난 8월 말 기준으로 광주은행이 코로나19 피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에 실시한 금융지원은 1만5615건, 7287억원에 이르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