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4 00시 기준
확진환자
25775 명
격리해제
23834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888 명
13.4℃
맑음
미세먼지 24

엔씨 음성합성 기술 ‘VocGAN’, 국제학회 논문 발표

  • [데일리안] 입력 2020.09.23 16:04
  • 수정 2020.09.23 16:04
  • 이호연 기자 (mico911@dailian.co.kr)

‘인터스피치 2020’에서 10월 공개

합성음 품질 측면에서 글로벌 수준으로 평가 받아

엔씨소프트가 개발한 뉴럴 보코더 기술. ⓒ 엔씨소프트엔씨소프트가 개발한 뉴럴 보코더 기술. ⓒ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는 자사가 개발한 뉴럴 보코더 기술 ‘VocGAN’이 오는 10월 ‘인터스피치 2020(INTERSPEECH 2020)’를 통해 정식 발표된다고 23일 밝혔다. 인터스피치는 음성인식 및 합성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권위있는 국제학회다.


VocGAN은 엔씨 AI센터 산하 Speech AI Lab의 음성합성팀에서 자체 개발한 기술이다. 녹음 음성과 실제 음성의 구분이 어려운 수준의 완벽한 음질, 빠른 속도와 가벼운 무게가 특징이다.


엔씨는 음성합성 기술을 다양한 영역에 활용하고 있다. ‘블레이드 앤 소울’ 프론티어 월드 튜토리얼 영상 '안내서'의 내레이션은 모두 합성음으로 제작했다. 성우가 직접 대사를 익히고 녹음하고, 검수하는 과정이 없어지며 제작 시간이 단축됐다.


게임 개발 과정에도 음성합성 기술이 적용된다. 개발 단계에서 캐릭터의 대사 내용과 분량을 검수하는 등 최적화 테스트 과정에도 사용한다. 엔씨(NC) 사내 방송을 통해서는 AI 합성음으로 한 권의 책을 소개하는 ‘엔씨 AI 북스’를 운영하기도 했다.


엔씨는 음성 데이터 축적부터 딥러닝 모델 학습, 합성음 생성 테스트와 최종 서비스까지의 일련의 과정들을 모두 클라우드에 자동화하고 있다.


엔씨 음성합성 기술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