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6385 명
격리해제
24227 명
사망
463 명
검사진행
26373 명
13.8℃
맑음
미세먼지 35

한국교통안전공단, 교통사고 피해 장애인에 휠체어 지원

  • [데일리안] 입력 2020.09.23 17:10
  • 수정 2020.09.23 17:10
  • 이정윤 기자 (think_uni@dailian.co.kr)

‘제9회 사랑의 오뚝이 휠체어’, 전국 42명에 총 5000만원 상당 전달

한국교통안전공단과 만도가 23일 교통사고 피해 중증후유장애인 42명에게 5000만원 상당의 맞춤형 휠체어를 기증한 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교통안전공단한국교통안전공단과 만도가 23일 교통사고 피해 중증후유장애인 42명에게 5000만원 상당의 맞춤형 휠체어를 기증한 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과 만도는 23일 전국 교통사고 피해 중증후유장애인 42명에게 약 5000만원 상당의 맞춤형 휠체어를 기증 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증은 2012년 공단과 만도 간 ‘교통사고 피해가정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계기로 시작돼, ‘사랑의 오뚝이 휠체어’라는 이름으로 9년간 지속적으로 교통사고 피해 장애인을 위해 휠체어를 지원하고 있다.


올해 선정된 42명을 포함해 2012년부터 총 461명이 이 사업을 통해 휠체어를 지원받았으며, 금액으로 환산하면 6억9000만원가량이다.


권병윤 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교통사고 피해 장애인분들께 휠체어를 지원 해 주신 만도에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우리 공단은 교통사고 피해 가족들이 다시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경제적‧심리적 지원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