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4 00시 기준
확진환자
25775 명
격리해제
23834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888 명
13.4℃
맑음
미세먼지 24

구본환 인천국제공항 사장, 해임 절차 밟는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9.25 08:05
  • 수정 2020.09.25 08:08
  • 이정윤 기자 (think_uni@dailian.co.kr)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이 16일 오후 인천공항공사 대강당에서 정부의 사장 해임 추진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고 있다. 이날 구 사장은 국토부 해임건의안에 포함된 1년 전 태풍 ‘미탁’의 상륙 때 대처 문제와 지난 2월 직원 직위해제건에 대해 해명하며 사장직에서 물어날 뜻이 없다고 밝혔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이 16일 오후 인천공항공사 대강당에서 정부의 사장 해임 추진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고 있다. 이날 구 사장은 국토부 해임건의안에 포함된 1년 전 태풍 ‘미탁’의 상륙 때 대처 문제와 지난 2월 직원 직위해제건에 대해 해명하며 사장직에서 물어날 뜻이 없다고 밝혔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의 해임 절차가 진행된다. 구 사장은 “해임 통보가 오면 다양한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언급한 만큼, 귀추가 주목된다.


25일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 등에 따르면 24일 오후 열린 공공기관운영위원회(공운위)에서 구 사장의 해임 건의안이 의결됐다.


이날 열린 공운위에서 구 사장은 정부의 해임 의결안을 반박하는 25페이지짜리 소명 의견서까지 제출했지만 결국 해임이 결정된 것이다.


이에 따라 기재부는 국토부에 공운위 회의 결과를 통보하고, 국토부는 구 사장의 해임 절차를 진행한다. 문재인 대통령의 재가를 받으면 해임 절차가 마무리 된다.


일각에서는 이번 구 사장의 해임을 두고 정부가 ‘인국공 사태’의 책임을 묻는 경질성 인사라는 지적이 나온다. 이와 관련해 구 사장은 지난 16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추측은 하는데 말할 순 없고 같이 추측해 달라”고 답한 바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