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6385 명
격리해제
24227 명
사망
463 명
검사진행
26373 명
4.8℃
맑음
미세먼지 22

[이은정의 핀셋] 독감백신 포비아? 국민에게 확신 먼저 줘야

접종 후 사망신고 29일 기준 누적 72명
당국 "72명 중 71명은 백신과 사망의 인과성 낮다" 발표
국민 신뢰 회복할 특단의 대책 내놔야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신고가 누적 70명을 넘어섰다. 국민들이 불안감에 떠는 가운데 질병관리청은 독감백신 접종과 사망 간 인과성이 낮다는 발표 외에는 뾰족한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앞서 상온 노출, 백색입자 발견 등 허술한 백신 관리로 독감백신에 대한 국민 신뢰가 바닥으로 떨어진 가운데 사망자가 적거나 나오지 않은 백신을 찾아 헤매는 '백신 유목민'까지 나오는 실정이다. 백신 불안증을 호소하는 국민들이 한 둘이 아니다.
백신 포비아를 키운 것은 질병청의 안이한 대응이 가장 컸다. 백신 상온노출 사건 당시 48만명분을 수거하고 "상온노출 백신을 맞은 국민은 단 한 명도 없다"고 발표했다가 수천명이 접종한 것으로 드러나기도 했었다. 백색입자 발견 당시에도 61만명분을 회수했지만 이미 1만8000명이 접종한 후였다.
최근 보건당국은 백신 포비아는 과장된 것이라며 성난 여론을 진화하는 데 급급한 모양새다. 문재인 대통령도 '백신 포비아(공포증)'를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적기에 접종을 놓쳐 치명률이 상당한 독감에 걸리는 더 큰 위험을 초래하지 말라"며 당부했다.
독감백신의 효과를 극대화하려면 적어도 다음달까지는 접종을 끝내야 하는 보건당국의 고충을 모르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국민들의 불안감이 극에 달한 상황인 만큼 당국은 안전성을 확보해 신뢰와 확신을 주는 것을 우선해야 한다.
또 독감백신과 관련해 매우 낮은 가능성이 있다고 하더라도, 기존에 알려지지 않은 합병증의 가능성까지도 고려해 접종을 진행해야 한다. 접종 받은 사람의 사망과 백신 접종 간 인과성이 조금이라도 추정된다면 해당 환자들에 대한 의료비 보상체계도 구축해야 할 것이다.
전문가들은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을 누누이 경고해왔다. 그렇다고 해서 독감 유행철이 오기 전에 독감백신의 접종을 서둘러 끝내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다.
정부가 그렇게 자랑하던 'K방역'이 허사가 되지 않으려면 불안감을 잠재울 특단의 대책을 내놓아야 한다. 백신 포비아를 무조건 과장된 것이라고 깎아내리지 말고, 국민들 불안을 잠재우고 확신을 주는 것이 최우선 과제가 돼야 한다.

D-기자의눈

[이은정의 핀셋] 독감백신 포비아? 국민에게 확신 먼저 줘야
[정계성의 여정] 김봉현·이혁진도 조롱한 文정부 '검찰개혁'
[유준상의 돌직구] 원전국감 피감자 자리에 문 대통령 앉혀야 했다
[슬기로운 국회생활] 이건희 별세와 '4류 정치권'의 논평 유감
[부광우의 싫존주의] 정부 신용대출 말바꾸기에 멍드는 은행
[박영국의 디스] 문정권 5년 임기 뒤 살아남은 기업 있겠나

D-칼럼


배원복 대림산업 대표, 부회장으로 승진

2020.10.30 15:11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hjkim0510@dailian.co.kr)

대림그룹은 2021년 정기 임원인사를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대림산업 배원복 대표이사가 부회장으로 승진하고, 대림코퍼레이션 신임 대표이사에 이근모 사장이 내정됐다. 이 사장은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대림은 “철저한 성과주의를 바탕으로 변화를 주도할 수 있는 인재를 과감하게 발탁했다”며 “특히 대림산업은 전문임원 제도를 통해서 전문성을 바탕으로 주도적으로 일할 수 있는 인재 발굴과 육성에 집중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배 부회장은 1961년생으로 성균관대 기계공학과를 졸업하고 영국 랑카스터대 MBA, 카이스트 비즈니스스쿨을 수료했다. 1984년 LG구릅에 입사해 2001년 상무로 진급, 2007년부터 2017년까지 LG전자 부사장을 역임했다. 이후 2018년 대림오토바이 대표이사 사장으로 취임해 2019년 대림산업 대표이사·경영지원 본부장을 역임했다.
이 사장은 1955년생으로 서울대 조선해양공학과를 졸업, 워싱턴대 MBA과정을 수료했다. ING베어링증권 상무, 살로먼스미스바니 상무, 굿모닝신한증권(현 신한금융투자) 부사장, 미래에셋증권 부회장 등을 지냈다. 지난 6월 대림코퍼레이션에 영입돼 재무담당 사장을 맡았다.

[인사] 대림그룹

2020.10.30 14:55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hjkim0510@dailian.co.kr)

■대림코퍼레이션
▲대표이사 사장 이근모
<임원 신규선임>
▲김영훈 ▲지경선
■대림산업 석유화학사업부
<승진>
◇전무 ▲황태수
◇상무 ▲주성태 ▲허융
<임원 신규선임>
▲김명석
■대림산업 건설사업부
<승진>
▲대표이사 부회장 배원복
<임원 신규선임>
◇ 경영임원 ▲김윤관 ▲김도현 ▲신동호 ▲정봉오 ▲임형덕 ▲어준
◇ 전문임원 ▲김광민 ▲이준호
■대림건설
<승진>
◇ 전무 ▲조동윤
<신규선임>
◇ 경영임원 ▲김혁동
◇ 전문임원 ▲민문기
■대림에너지
<임원 신규선임>
▲황양귀
■대림에프엔씨
<승진>
◇ 전무 ▲김영호
<임원 신규선임>
▲이재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