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평창국제평화영화제 피칭 프로젝트 공모, 9일 시작

    [데일리안] 입력 2020.04.09 10:04
    수정 2020.04.09 10:04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평창국제평화영화제ⓒ평창국제평화영화제

2020년 평창국제평화영화제 피칭 프로젝트 공모가 9일 시작됐다.


평창국제평화영화제는 참신하고 통찰력 있는 기획개발작을 발굴, 지원하기 위해 이날부터 16일까지 피칭 프로젝트 공모 접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공모 대상은 시나리오화 가능한 트리트먼트로, 장르 및 장·단편 구분 없이 남북 관계나 사회적 이슈를 다룬 순수 창작물이면 된다. 감독, 작가, 스태프 등 참여한 포지션과 관계없이 영화를 개봉, 상영한 경험이 있는 이는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개인 또는 팀으로 접수할 수 있다. 신청인 혹은 팀 당 1편의 작품만 신청 가능하며, 팀으로 접수할 경우 공동참여자 1인을 동반해 2인까지 가능하다.


지원 부문은 ‘시대공감’과 ‘통일공감’으로 나뉜다. 시대공감은 사회적 이슈와 관련된 기획개발작을 대상으로 하며 △전쟁, 분쟁, 난민 등 지구촌에서 일어나고 있는 반평화적 상황 △소수자, 여성, 아동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불평등 △인종, 젠더, 민족 등의 국제적 이슈 △ 평화라는 가치 안에서 공존, 소통, 화합, 갈등, 상호 이해의 모습을 그려낸 아이템 등을 공모한다. 통일공감은 통일을 비롯한 분단, 교류, 화해, 협력 등 남북관계와 관련된 소재를 주제로 한다.


본선 진출자를 대상으로 영화제 기간 피칭 교육 프로그램이 예정되어 있으며, 마지막 날 피칭 공개발표회가 치러진다. 수상작은 시대공감 2편, 통일공감 2편, 총 4편으로 지원금 3천만 원이 각 수상작들에게 차등 지급 된다. 수상작은 영화제 폐막일 시상식에서 공개된다.


지원 신청서는 평창국제평화영화제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으며, 본선 진출작은 5월 초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올해 평창국제평화영화제는 '다시 평화(PEACE AGAIN)'라는 슬로건 아래,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횡계리와 알펜시아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