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부천 쿠팡물류센터 확진자 82명...오늘 오전에만 13명↑

    [데일리안] 입력 2020.05.28 17:57
    수정 2020.05.28 17:57
    백서원 기자 (sw100@dailian.co.kr)

쿠팡 잠실 사옥.ⓒ쿠팡쿠팡 잠실 사옥.ⓒ쿠팡

경기도 부천 쿠팡물류센터와 관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8일 오전 11시 기준으로 부천 쿠팡물류센터 관련 확진자는 총 82명이라고 밝혔다. 이날 0시 기준의 69명보다 13명 늘어났다. 전체 82명 중 물류센터 직원이 63명, 접촉자가 19명이다.


지역별로는 인천 38명, 경기 27명, 서울 17명이다.


방대본은 이달 12일부터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근무한 근로자는 진단검사를 받은 후 자가격리를 하고, 근무자 가족 중 학생 및 학교 종사자가 있는 경우 등교하지 말아달라고 요청했다. 또 가족 중 의료기관이나 사회복지시설 종사자가 있는 경우에는 근무 제한을 당부했다.


이와 별개로 콜센터 등 취약시설에서도 집단감염이 이어지고 있어 추가 확산이 우려된다.


방대본은 서울 중구 소재 KB생명보험 전화영업점에서 지난 26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현재까지 총 7명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다만 KB생명보험 콜센터는 100여명 가량이 근무하는 소규모 사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정오 기준 이태원 클럽 관련 누적 확진자는 전날 대비 2명 증가한 261명으로 집계됐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