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67 명
격리해제
10506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766 명
27.7℃
온흐림
미세먼지 49

한국투자공사 임직원들, '태풍 피해 복구' 2000만원 성금 전달

  • [데일리안] 입력 2019.10.22 10:44
  • 수정 2019.10.22 10:49
  • 배근미 기자

21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

KIC, 국내외 재난구호활동 지속적으로 동참

21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
KIC, 국내외 재난구호활동 지속적으로 동참


21일 서울 마포구 희망브릿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본사에서 김상준 KIC 경영관리본부장(우)이 김정희 협회 사무총장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한국투자공사21일 서울 마포구 희망브릿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본사에서 김상준 KIC 경영관리본부장(우)이 김정희 협회 사무총장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한국투자공사

한국투자공사(KIC) 임직원들이 태풍 피해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이재민들을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한국투자공사는 21일 서울 마포구 소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방문해 태풍 피해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한 성금 200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지난 9월의 13호 태풍 ‘링링’과 17호 태풍 ‘타파’, 10월 발생한 18호 태풍 ‘미탁’의 여파로 시름하는 각 지역 이재민들의 피해 복구를 위해 쓰일 예정이다.

최희남 사장은 “올해 유독 태풍이 잦아 전국 각지에서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며, “추워지는 날씨에도 여전히 집에 돌아가지 못하는 이재민 분들의 삶의 터전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KIC는 2017년 포항 지진 피해, 2018년 영덕 태풍 피해 및 인도네시아 지진 구호와 올해 발생한 강원 산불 피해지역에 성금을 기탁하는 등 국내외 재난구호활동에 지속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