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2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41 명
격리해제
10446 명
사망
272 명
검사진행
28922 명
21.5℃
튼구름
미세먼지 22

강석호 한국당 원내대표 출사표 “무너진 원내 협상력 복원”

  • [데일리안] 입력 2019.12.03 11:31
  • 수정 2019.12.03 11:31
  • 박항구 기자

강석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3일 국회 정론관에서 차기 원내대표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강 의원은 “원내대표 임기가 불과 1주일 앞으로 다가온 지금 이 순간에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설치법과 선거제 개편 패스트트랙을 눈앞에 두고 우리당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다”고 밝히며 “반대와 투쟁이 야당의 특권일 수는 있지만 야당의 진정한 무기는 기술적이고 전략적인 협상이어야 한다. 무너진 원내 협상력을 복원하고 국민들께 인정받는 수권 야당으로 한국당을 다시 세우는데 제가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가 오는 10일로 끝나는 가운데 나 원내대표가 유임의사를 밝히면 재신임 투표를 거치며 재신임을 받지 못하면 원내대표 경선을 실시 한다.

강석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3일 국회 정론관에서 차기 원내대표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강 의원은 “원내대표 임기가 불과 1주일 앞으로 다가온 지금 이 순간에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설치법과 선거제 개편 패스트트랙을 눈앞에 두고 우리당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다”고 밝히며 “반대와 투쟁이 야당의 특권일 수는 있지만 야당의 진정한 무기는 기술적이고 전략적인 협상이어야 한다. 무너진 원내 협상력을 복원하고 국민들께 인정받는 수권 야당으로 한국당을 다시 세우는데 제가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가 오는 10일로 끝나는 가운데 나 원내대표가 유임의사를 밝히면 재신임 투표를 거치며 재신임을 받지 못하면 원내대표 경선을 실시 한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강석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3일 국회 정론관에서 차기 원내대표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강 의원은 “원내대표 임기가 불과 1주일 앞으로 다가온 지금 이 순간에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설치법과 선거제 개편 패스트트랙을 눈앞에 두고 우리당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다”고 밝히며 “반대와 투쟁이 야당의 특권일 수는 있지만 야당의 진정한 무기는 기술적이고 전략적인 협상이어야 한다. 무너진 원내 협상력을 복원하고 국민들께 인정받는 수권 야당으로 한국당을 다시 세우는데 제가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가 오는 10일로 끝나는 가운데 나 원내대표가 유임의사를 밝히면 재신임 투표를 거치며 재신임을 받지 못하면 원내대표 경선을 실시 한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