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29 명
격리해제
10499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199 명
19.8℃
박무
미세먼지 30
연예일반 · 1년 전

류지혜 "이영호, 남자친구로 멋졌다. 하지만…"

레이싱모델 출신 BJ 류지혜와 프로게이머 출신 BJ 이영호가 낙태 수술을 놓고 진실 공방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류지혜가 SNS에 심경을 밝혔다.
류지혜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과거의 저지른 일이 네 발목을 잡겠지만 다 지나가고 괜찮아질 것"이라며 "어차피 넌 남자고 난 여자니까"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낙태 사실을 공개한 이유에 대해 "이 친구만 만나고 있는 상태였다. 지금 왜 말하냐고? 이제 와서? 나는 두고두고 생각이 날 거니까"라며 "시간 지나고도 웃으면서 자기 애가 맞냐고 묻는 모습에 정이 떨어져 안봤다"라고 격한 감정을 드러냈다.

류지혜는 또 "일로는 최고다. 남자친구로도 멋졌다. 그런데 이건 다른 이야기니까 낙태가 죄면 저도 벌 받겠다. 증거는 친구, 병원 다 있으니까 뭐든 괜찮다"라고 덧붙였다.

류지혜는 한 누리꾼이 "왜 갑자기 폭로하냐. 어그로 끌려고 남순이 이용하느냐"고 묻자 "안 들릴 줄 알았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류지혜는 아프리카TV BJ 남순의 방송에 출연해 8년 전 이영호 때문에 낙태를 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방송 당시 류지혜는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이영호는 "8년 전 사귄 것은 맞지만, 임신 확인도 못했다"고 해명했다. 이영호는 "어느 날 류지혜가 자신의 친구와 와서 ‘네 아이 지웠다’고 하더라. 저는 낙태 수술을 한 사실만을 통보 받았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그러자 류지혜도 19일 오전 6시 개인 방송을 켜고 "(이영호와) 같이 간 산부인과, 카톡 캡처가 있다"고 재반박하며 진실 공방을 펼쳤다.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