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싱가포르 대통령 경제사절단 순방성과 성공사례집 발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9일 13:00:22
    무협, 싱가포르 대통령 경제사절단 순방성과 성공사례집 발간
    기사본문
    등록 : 2019-01-21 11:00
    조인영 기자(ciy8100@dailian.co.kr)
    ▲ ⓒ무역협회

    지난해 싱가포르 대통령 경제사절단에 참가한 우리 기업들이 신남방 시장 개척과정에서 실질적인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는 싱가포르 대통령 경제사절단에 참가한 7개 기업의 비즈니스 성공사례를 담은 ‘정상과 함께 세계시장을 열다’를 발간했다고 21일 밝혔다. 싱가포르는 일본 제품 선호가 강하고 신규 거래선 발굴이 까다로운 지역이다.

    협회에 따르면 대통령 경제사절단은 참가 기업과 제품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구축하는데 효과적이다. 기업들은 대통령 순방 경제사절단에 포함됐다는 사실만으로도 한국을 대표하는 경쟁력 있는 기업임을 알리는 효과가 있다고 입을 모은다.

    현대중공업 계열의 선박 엔지니어링 서비스업체인 현대글로벌서비스(공동대표 정기선, 안광헌)는 작년 5월 싱가포르 현지법인 설립 직후 이뤄진 싱가포르 경제사절단에 참가했다.

    반민섭 싱가포르 법인장은 “싱가포르 경제사절단 활동은 개별기업 차원에서 선주사들을 방문하는 것이 아니라 국가적 행사에 선주와의 만남이 이뤄져 입지를 강화하는 효과가 컸다”며 “지난 10월 싱가포르 다이아몬드쉬핑사로부터 중형 유조선 7척의 선박 평형수 처리장치 개조공사(700만 달러 규모)를 수주한 것을 비롯해 선박 개조공사 수주에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이동희 로스팅컴퍼니로움 대표는 “경제사절단 참여 이후 신규 거래선이 확대되고 있다”면서 “작년 7월 싱가포르 유통업체와 거래협상을 시작해 10월부터 수출 주문이 본격화됐다”고 기뻐했다.

    조학희 무협 국제사업본부장은 “정상과 함께하는 경제사절단은 높은 공신력과 함께 대한민국 대표 기업이라는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는 기회”라면서 “올해도 정부와 협력해 우리 중소·중견기업들이 해외시장에서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싱가포르 대통령 경제사절단 성과를 수록한 사례집은 무역협회 전자도서관에서 열람할 수 있다.

    한편, 우리 기업의 신남방 지역 진출 확대를 위해 오는 24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신남방국가 진출 비즈니스 연합회’가 발족한다.

    무역협회, 대한상의, 해외건설협회, 코트라 등 21개 협·단체로 구성된 연합회는 ▲신남방국가 정부·유관기관·기업과의 연계 강화 ▲협력과제 발굴 및 추진전략 수립 ▲정책지원 핫-라인 운영 ▲민·관·학 합동 정책과제 연구 ▲성공사례 및 추진현황 공유·점검 등 신남방국가 진출을 위한 체계적인 통합지원 창구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데일리안 = 조인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