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파리 부촌서 화재...최소 7명 사망, 28명 부상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18일 18:26:13
    프랑스 파리 부촌서 화재...최소 7명 사망, 28명 부상
    기사본문
    등록 : 2019-02-05 15:52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프랑스 파리의 부촌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해 최소한 7명이 숨지고 28명이 다쳤다.

    4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파리 서부의 16구에 있는 8층 건물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해 소방대가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

    사고 현장에는 200명 가량의 소방대원이 출동해 화재를 진화 중이나 건물 7층과 8층의 불이 완전히 진압되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대는 불이 난 건물에서 옥상으로 대피한 사람들을 구조하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망한 7명 중 3명은 소방관으로 밝혀졌다.

    한편 파리 16구는 에펠탑이 내려보이는 트로카데로 광장을 포함한 유명 관광지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