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5 17시 기준
977 명
확진환자
11 명
사망자
13880 명
검사진행
22 명
격리해제
4.5℃
맑음
미세먼지 4

즉석밥·죽 간편식시장, 해마다 증가…40대 가구주·5인이상 가구가 주도

  • [데일리안] 입력 2019.02.07 11:28
  • 수정 2019.02.07 11:31
  • 이소희 기자 (aswith@dailian.co.kr)

소매판매 기준 밥·죽 가정간편식 분석결과, 2016년 대비 37.3% 증가

소매판매 기준 밥·죽 가정간편식 분석결과, 2016년 대비 37.3% 증가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이 7일 국내 즉석밥이나 즉석죽 등 간편식 시장을 분석해 주요 결과를 발표했다.

간편식 시장은 2018년 11월 말 기준 소매점 기준 밥·죽 간편식의 판매액은 전년 대비 8.5% 증가했으며, 시계열 모형분석을 통해 2019년 밥·죽 간편식 판매액을 전망한 결과 작년 대비 13.9% 성장할 것으로 예측됐다.

2016년과 비교해서는 37.3% 증가했으며, 올해 2016년 대비 73.2%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됐다.

판매액으로는 2016년 2321억원에서 2017년 2936억원, 2018년 3530억원으로 증가한데 이어 올해는 4019억원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품목별 판매액 비율은 흰밥 판매액 비중이 47%로 가장 높았으며, 볶음밥(16.1%), 덮밥(8.6), 국밥(4.6)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분석은 밥·죽 간편식을 대상으로 2016년부터 2018년 11월까지 4200개 소매점 판매내역 표본추출(POS, Point of sale)데이터의 매출실적 자료를 이용해 분석됐다.

밥·죽 HMR 품목별 2018년 판매 비중 현황. ⓒ농식품부
밥·죽 HMR 품목별 2018년 판매 비중 현황. ⓒ농식품부
간편식의 ㎏당 가격은 2016년 1월 5653원에서 2018년 11월 5667원으로 큰 변동이 없던 반면, 판매량은 2018년 2016년 대비 142% 증가했다.

단위(㎏)당 가격은 변동이 거의 없으나 4인 이상 가구의 구매증가 등 제품 수요증가와 제품의 다양화로 인해 시장이 성장한 것으로 추측됐다.

제품 다양성 분석을 위해 총 1279종류의 밥·죽 간편식 중 주별로 매출이 발생한 제품의 개수를 분석한 결과에서는 2016년 1월 1주차 495개(38.7%)에서 2018년 11월 마지막주에는 684개(53.5%)로 증가했다.

소비자패널 3000가구를 대상으로 소비패턴을 분석한 결과로는 밥·죽 간편식을 가구당 가장 많이 구매하는 가구로 가구주 연령 ‘40대’, 가구원 수 5인 이상인 가구로 나타났다.

특히 2017년 대비 2018년 구매액 증가율도 가구주 연령이 40대인 가구와 5인 이상 가구가 각각 36.5%, 59.3%로 가장 높게 나타나, 향후에도 시장 성장을 주도하는 주요 소비층이 될 것이라는 예측이다.

자세한 자료는 ‘KREI 식품산업 정보분석 전문기관’ 홈페이지에서 찾아볼 수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