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신형 투아렉, 독일 디자인 어워드 금상 수상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18일 18:26:13
    폭스바겐 신형 투아렉, 독일 디자인 어워드 금상 수상
    기사본문
    등록 : 2019-02-12 10:23
    조인영 기자(ciy8100@dailian.co.kr)
    ▲ 신형 투아렉ⓒ폭스바겐

    폭스바겐은 신형 투아렉이 독일 디자인 어워드(German Design Awards)에서 승용차 부문(Passenger Vehicles) 1위로 금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에서 열린 독일 디자인 어워드의 시상식에서 심사위원단은 신형 투아렉이 기술적인 요소와 탁월한 품질에 재미 요소까지 갖춘 SUV라고 평가했다.

    심사위원단은 "신형 투아렉은 마지막 디테일까지 조화롭게 디자인된 환상적인 SUV로, 강건함과 인상적인 품질이 잘 드러나는 간결한 디자인을 갖췄다"며 "어떤 경우에도 인상적이면서도 재미있는 완벽한 패밀리 카"라고 전했다.

    한편 프리미엄 세단 아테온 역시 유럽에서 가장 권위를 인정받는 상 중 하나인 '2017 골든 스티어링 휠(Golden Steering Wheel)' 중 ‘중형 프리미엄 부문(Midsize and premium class)’에서 최고의 모델로 선정된 바 있다.[데일리안 = 조인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