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1 10시 기준
확진환자
9887 명
격리해제
5567 명
사망
165 명
검사진행
16585 명
14.6℃
맑음
미세먼지 79

유가 상승에 수입물가 1.9%↑…수출물가도 0.2% 상승

  • [데일리안] 입력 2019.03.15 06:00
  • 수정 2019.03.15 05:18
  • 부광우 기자

수입물가, 두 달 연속 상승

수출물가, 3개월 만에 반등

수입물가, 두 달 연속 상승
수출물가, 3개월 만에 반등


<@IMG1>
국제유가가 상승하면서 수입물가도 함께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수출물가도 석 달 만에 반등세로 돌아섰다.

한국은행은 15일 발표한 '2019년 2월 수출입물가지수'를 통해 지난 달 수입물가지수(2010=100·원화 기준)가 86.56으로 한 달 전보다 1.9%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수입물가는 2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지난 1월 배럴당 59.09달러였던 국제유가가 올해 2월 64.59달러로 9.3% 오르며 수입물가를 끌어올렸다는 분석이다.

항목별로 보면 우선 원재료 수입물가가 5.1% 상승했다. 중간재의 수입물가도 1.0% 올랐다. 반면 자본재는 0.4% 하락했고, 소비재는 보합세를 나타냈다.

수출물가지수는 82.97로 전달 대비 1.2% 올랐다. 지난해 11월부터 하락세가 계속되다 3개월 만에 상승 반전했다.

부문별로는 공산품 수출물가가 0.2% 올랐다. 반면 농림수산품은 1.3% 내렸다.

한편, 환율 영향을 제거한 계약통화 기준의 경우 2월 수입물가과 수출물가는 전월 대비 각각 2.0%, 0.2%씩 상승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