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흥 회장, IOC 위원 후보로 추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24일 21:24:07
    이기흥 회장, IOC 위원 후보로 추천
    6월 IOC 총회에서 최종 선출 여부 결정
    기사본문
    등록 : 2019-05-23 11:19
    김평호 기자(kimrard16@dailian.co.kr)
    ▲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신규 위원으로 추천됐다. ⓒ 대한체육회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신규 위원으로 추천됐다.

    IOC는 5월 23일(한국시각) 집행위원회를 열어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을 비롯한 10명을 신규 IOC 위원 후보로 추천하고 오는 6월 24~26일 스위스 로잔에서 열리는 IOC 제134차 총회에서 투표로 신규 위원을 최종 선출한다고 발표했다.

    IOC 집행위원회는 윤리위원회의 사전 적합성 검토, 선출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IOC 신규 위원 최종 후보를 추천, 총회 안건으로 상정했다. IOC 집행위원회의 추천을 받은 신규 위원 후보는 총회 투표에서 과반수 찬성을 얻도록 돼 있다.

    올림픽헌장 상 IOC 위원의 정원은 총 115명이며, 개인자격 70명, 선수자격, 국제경기연맹(IF) 자격,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자격은 각각 15명이다. 현재 IOC 위원은 총 71개국 95명이다.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자격 IOC 위원의 임기는 8년이며, 1회 이상 재선될 수 있다. 만 70세가 되는 해 연말까지 그 직을 수행할 수 있다.

    이기흥 회장이 국가올림픽위원회 자격으로 IOC 위원으로 선출되면 국제 스포츠 무대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IOC 위원은 유승민 선수위원과 더불어 두 명으로 늘어나게 된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