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5억달러 규모 지속가능 형식 외화 신종자본증권 발행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1일 17:04:19
    국민은행, 5억달러 규모 지속가능 형식 외화 신종자본증권 발행
    기사본문
    등록 : 2019-06-26 10:52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KB국민은행은 지난 25일 5억달러 규모의 바젤 3 적격 외화 상각형 조건부 자본증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26일 밝혔다.

    발행금리는 4.35% 이며, 미국국채 5년물 금리에 2.639% 를 가산한 수준이다. 이번 신종자본증권은 6월 초 정부의 외평채 발행 이후 국내 시중은행 중 최초로 발행된 달러화 채권으로, 최근 국제금융시장 변동성이 지속적으로 대두되는 가운데 자금 조달이 성공적으로 이뤄져 의미가 크다는 설명이다. 또 국내 최초 지속가능 형식으로 외화 신종자본증권 발행에 성공하며 투자자 다변화에 성공했다.

    특히 국민은행의 우수한 영업실적과 양호한 신용도를 바탕으로 이번 발행에 투자 적격 등급을 확보하며 투자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에 총 128개의 글로벌 투자자들로부터 발행규모의 5.4배인 총 27억달러 규모의 주문을 확보했다.

    투자자 구성은 지역별로는 아시아 61%, 미국 25%, 유럽 14%를 기록했으며, 투자기관별로는 자산운용사 76%, 보험사 14%, 은행 8%, PB 및 기타 기관이 2% 를 차지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