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6000개 은행 점포서 무더위 쉼터 운영된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4일 10:13:40
    전국 6000개 은행 점포서 무더위 쉼터 운영된다
    기사본문
    등록 : 2019-06-27 12:00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은행연합회는 다음 달 1일부터 2개월 간 전국 약 6000개의 은행 점포에서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은행들은 지난해 특별재난 수준의 폭염대책에 동참하고자 7월 말부터 약 1개월 간 전국 점포를 무더위 쉼터로 운영한 바 있다. 올해는 그 시기를 앞당겨 운영기간을 연장하기로 하고, 점포 내 고객 대기 장소와 상담실 등을 여건에 맞게 무더위 쉼터로 운영하며 음료 등 편의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무더위 쉼터는 은행 이용고객이 아니더라도 누구나 여름철 폭염기간에 잠시나마 더위를 피할 수 있도록 마련된 공간으로,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은행 사회공헌활동의 하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폭염 및 혹한 시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방안을 적극적으로 시행하는 등 사회적 책임 수행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