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정의, 이재용·정의선·구광모 등 재계 총수들과 만찬 회동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6일 18:01:53
    손정의, 이재용·정의선·구광모 등 재계 총수들과 만찬 회동
    기사본문
    등록 : 2019-07-04 20:33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손정의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이 4일 국내 주요 그룹 총수들과 만찬 회동을 갖고 글로벌 IT업계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방한한 손 회장은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한 뒤 오후 7시께 성북동 한국가구박물관에서 재계 총수들을 만났다.

    이번 만찬에는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이자 글로벌투자책임자(GIO),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김동관 한화큐셀 전무 등이 참석했다.

    손 회장과 친분이 깊은 이재용 부회장이 국내 기업 총수, 대표들을 직접 초청해 만남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이 부회장은 손 회장의 승용차에 함께 탄 채 만찬장에 도착해 눈길을 끌었다. 이 부회장과 손 회장은 앞서 서울 모처에서 미리 만나 약속 장소까지 동승하며 이야기를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이 부회장은 손 회장과 지난 2016년 9월 이후 약 3년 만에 공식적인 만남을 가진 것이지만 평소에도 전화통화를 하는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회동에서 손 회장과 한국 주요 기업 대표들은 미래 신산업 등에 대한 견해를 주고받고 사업 협력도 논의할 것으로 관측됐다. 특히 이번 만남은 일본의 경제 보복에 따라 한·일 관계가 악화된 가운데 재일교포 3세인 손 회장과 국내 기업인들의 교류로 주목을 받았다.

    손 회장은 이날 약속 장소에 입장하면서 한일 관계 회복 가능성과 기업들의 역할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정치에 대해서는 모른다”고 답했다. 이 부회장 등 한국 기업인들도 답변하지 않았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