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1 10시 기준
확진환자
9786 명
격리해제
5408 명
사망
162 명
검사진행
16892 명
17℃
맑음
미세먼지 61

지역상생 앞장선 조현준 효성 회장…“사회적 책임 다할 것”

  • [데일리안] 입력 2019.07.31 15:59
  • 수정 2019.07.31 15:59
  • 조재학 기자

어르신 효도여행‧자매결연 마을 일손돕기 등 사회공헌활동 펼쳐

매년 마포구 취약계층 사랑의 쌀 전달…누적 1만5천 포대 넘어

어르신 효도여행‧자매결연 마을 일손돕기 등 사회공헌활동 펼쳐
매년 마포구 취약계층 사랑의 쌀 전달…누적 1만5천 포대 넘어

<@IMG1>
효성그룹이 지역사회와의 상생활동 등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31일 효성에 따르면 ‘나눔으로 함께 하겠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전국 각지의 지역사회와 끈끈한 유대 관계를 맺고 있다.

이는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의 뜻이 담긴 것으로, 조 회장은 “이웃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며 적극적인 사회공헌 의지를 밝힌 바 있다.

구미공장은 지난 6월 22일 지역 내 독거노인을 위한 ‘어르신 효도여행’을 후원했다. 이를 통해 어르신들은 포항 영일만 일대에서 평소 접하기 힘든 먹거리와 볼거리를 함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앞서 구미공장 임직원들은 지난 5월 2일 농번기를 맞아 1사1촌 자매결연 마을인 경북 상주 새남골마을을 방문해 모판 작업에 일손을 도왔다. 또 울산공장 임직원들은 지난 5월 28일 울산 울주군 온양읍 중고산마을을 찾아 모내기를 진행하는 등 일손이 부족한 농촌에 힘을 보태며 이웃과 따듯한 정을 나눴다.

유례없는 폭염이 지속되던 지난해 8월에는 조현준 회장이 직접 본사가 위치한 마포구의 취약계층 이웃을 방문하기도 했다. 조 회장은 사랑의 쌀을 전달하고 수박을 함께 먹으며 건강하게 여름을 보내기를 응원했다.

한편 효성은 지난 2006년부터 14년째 매년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마포구 주민에게 ‘사랑의 쌀’을 전달해오고 있다. 매년 1000포대 이상의 쌀을 전달해 누적 1만5000포대를 넘어섰다.

지난 6월 25일에도 본사 인근 마포구 취약계층 500세대에 사랑의 쌀을 전달, 나눔을 이어오고 있다. 이외에도 김장김치, 생필품을 정기적으로 후원하고 있으며, 취약계층 학생을 위한 장학재단도 후원을 통해 미래 세대 육성에도 앞장서고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