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1 10시 기준
확진환자
9887 명
격리해제
5567 명
사망
165 명
검사진행
16585 명
17.4℃
맑음
미세먼지 88

대한항공, 500MD 무인헬기 초도비행 성공

  • [데일리안] 입력 2019.08.01 10:34
  • 수정 2019.08.01 10:42
  • 이홍석 기자

2014년부터 500MD 무인헬기 개발 진행...지난 30일 초도비행 성공

<@IMG1>2014년부터 500MD 무인헬기 개발 진행...지난 30일 초도비행 성공

대한항공은 500MD 무인헬기(KUS-VH) 초도비행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일 밝혔다.

지난달 30일 이뤄진 500MD 무인헬기 초도비행은 전남 고흥에 위치한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항공센터에서 완전 무인화 상태로 약 30분 동안 진행됐다.

500MD 무인헬기는 지상에서 10M 이륙한 뒤 제자리비행(Hovering)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면서 무인화 비행조종시스템의 성능 및 안전성을 입증했다.

회사측은 지난 2014년부터 산업부 기술개발과제 등을 통하여 500MD 헬기의 무인화 개발을 진행해 왔다.

대한항공은 오는 2021년말까지 약 2년 반 동안 고객 요구사항을 반영하여 500MD 무인헬기의 비행성능과 임무장비 운용능력을 입증하기 위한 추가 개발을 통해 비행영역과 운용고도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회사측은 이번 초도비행 수행을 위해 원격시동 등 무인화 시스템의 성능 확인을 위한 지상시험과 비행제어시스템의 조종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안전줄 시험 등을 실시한 후 방위사업청의 특별 감항인증을 획득했다.

이번에 초도비행에 성공한 500MD 무인헬기는 비행제어컴퓨터, 전술급 통합항법장치, 추진제어기, 전기-기계식 로터작동기 등 첨단 비행조종시스템이 적용돼 있으며 후속 개발에서는 임무장비 장착을 통해 주간 및 야간의 정찰감시까지 가능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전망이다.

6시간 체공이 가능하고 유상하중이 440kg인 500MD 무인헬기는 기존 헬기의 무인화로 경제적개발 및 조기 전력화가 가능하고 국내 민·군수용 무인헬기 소요의 국내조달 및 급속 팽창하는 해외시장 진출이 가능하다.

특히 퇴역헬기의 최소비용 무장화로 국방비 절감 및 고위험 지역에서 유인헬기 및 조종사 손실방지가 가능한 장점이 있다.

강종구 대한항공 항공기술연구원장은 "이번 500MD 무인헬기 초도비행을 통해 헬기 무인화 기술을 입증할 수 있었다"며 "향후 UH-1H와 UH-60 등 헬기뿐만 아니라 F-5 등 고정익 전투기 무인화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사용자의 요구사항을 잘 반영하여 국내 시장 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에까지 진출할 수 있는 무인헬기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항공은 육군에서 장기간 사용으로 퇴역 중인 500MD 헬기를 대한항공이 보유하고 있는 무인항공기 기반기술과 헬기 무인화 기술을 접목했다.

미국 보잉사의 리틀버드나 시콜스키사의 UH-60 등다수의 유인헬기들이 개발의 용이성을 고려해 유무인 겸용으로 개발되고 있는 것과는 달리 양산 단가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처음부터 완전 무인형상으로 개발을 진행한 점은 이번 초도비행의 성공을 더 빛나게 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지난 1976년부터 국내 최초로 500MD 군용 헬기 양산을 시작으로 국내 완제 항공기 생산 시대를 열었으며 F-5 제공호 전투기, UH-60 중형 헬기 등도 국내 생산해 군에 공급한 바 있다.

대한항공은 지난 1976년부터 1988년까지 500MD 군용헬기를 생산해 육군에 공급했으며 250여대의 500MD 동체를 해외에 수출했다. 또 보잉과 에어버스 등 세계적인 항공기 제작사들의 여객기 국제공동개발에도 참여해 설계 및 생산 능력을 인정받았다.

대한항공은 "1990년대 후반부터 무인기 시장으로 눈을 돌려 이에 대한 투자를 집중한 결과 사단정찰용 무인기 외에 중고도 정찰용 무인기, 수직이착륙 무인기 및 500MD 무인 헬기,저피탐축소형 무인기 등 국내 최고의 무인기 개발업체로 위상을 높여 나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