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1 10시 기준
확진환자
9887 명
격리해제
5567 명
사망
165 명
검사진행
16585 명
17.4℃
맑음
미세먼지 88

LGU+, 월 10만원대 ‘단말 케어 특화’ 5G 요금제 출시

  • [데일리안] 입력 2019.08.02 12:28
  • 수정 2019.08.02 12:29
  • 김은경 기자

테더링·쉐어링 데이터 월 100GB 제공

세컨드 디바이스 월정액은 2회선까지

<@IMG1>
테더링·쉐어링 데이터 월 100GB 제공
세컨드 디바이스 월정액은 2회선까지


LG유플러스는 2일 단말기 케어에 특화된 신규 5세대 이동통신(5G) 요금제 ‘5G 플래티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5G 플래티넘은 월 10만원대(10만5000원·VAT포함)에 데이터 300GB(소진 후 10Mbps 속도제어)를 제공한다.

선택약정 할인 적용가는 월 7만8750원(VAT 포함)이며 올 연말까지 가입 시 24개월간 데이터 무제한 프로모션을 받을 수 있다.

음성·문자는 기본 제공되며 테더링·쉐어링 데이터는 월 100GB를 제공한다. 가족 간 데이터 주고받기는 5G·롱텀에볼루션(LTE) 상관 없이 월 4GB까지 가능하며, 세컨드 디바이스 월정액은 2회선까지 제공한다.

해당 요금제 특징은 단말기 케어를 위한 부가 서비스 제공이다. 가입자들은 ▲분실·파손보험료 할인(10월 말까지 가입 시 매달 3800원 할인·24개월간) ▲안심폰 백업 무료(12월 말까지 가입 시 월정액 3300원 할인·24개월 간) ▲ 중고폰 가격보장 프로그램 등을 기본 적용받는다.

LG유플러스는 요금제 출시 기념으로 5G 플래티넘 고객 대상 다양한 프로모션을 운영한다. 요금제 가입자들은 지니뮤직, U+모바일tv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고 해외로밍데이터 무제한 서비스를 12월말까지 반값에 이용할 수 있다. 또 연말까지 유튜브 프리미엄 6개월, 8월말까지는 넷플릭스 3개월 무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상품/기획전략담당(상무)은 “5G 플래티넘은 개인 데이터 용량과 단말 케어 혜택을 더욱 중시하는 20~30대 고객들의 특성을 반영한 요금제”라며 “앞으로도 각 연령층의 특징을 고려한 요금 상품을 늘려 고객들의 서비스 선택권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