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0156 명
격리해제
6325 명
사망
177 명
검사진행
20144 명
13.2℃
맑음
미세먼지 63

LGU+, 5G 네트워크 품질관리 프로세스 구축

  • [데일리안] 입력 2019.08.04 09:00
  • 수정 2019.08.02 17:48
  • 김은경 기자

안테나 방향각 측정기 ‘마젠타’와 앱 상용화

<@IMG1>
안테나 방향각 측정기 ‘마젠타’와 앱 상용화

LG유플러스가 5세대 이동통신(5G) 네트워크 설계에서 시공부터 실시간 현장 품질점검까지 점검 가능한 품질관리 프로세스를 구축했다.

LG유플러스는 완벽한 시공품질 확보를 위한 안테나 방향각 측정기 ‘마젠타’와 현장 실시간 품질점검이 가능한 5G 모바일 품질측정 애플리케이션(앱)을 개발하고 상용화했다고 4일 밝혔다.

통상 기지국장비를 시공한 뒤 5G 품질 확인을 위해서는 노트북에 데이터 케이블로 5G 단말기를 연결하고 전용 프로그램을 실행해 5G 신호 세기·신호 품질·속도 등을 측정해야 한다.

하지만 이러한 방식은 연결 방법이 어렵고 번거로워 품질 측정 준비 시간이 오래 걸리고 비효율적이라는 것이 LG유플러스 측 설명이다.

LG유플러스는 국내 업체 이노와이어리스와 함께 PC가 필요 없는 5G 모바일 품질측정 앱을 개발했다. 5G 스마트폰에 앱 형태로 설치해 신호세기 측정과 다운로드, 업로드 속도 측정, 실패호 분석 등이 가능하다.

측정 결과는 자체 개발한 품질 분석 시스템(ESS)에서 데이터를 자동 분석해 신호가 불량한 포인트를 찾아 품질 개선 작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기지국 시공을 지원하는 안테나 방향각 측정기 마젠타는 기지국 철탑 주변에서 기존 나침반을 사용할 수 없는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국내기술로 완성된 세계 최초 방위각 계측장비다. 해시계 원리를 응용한 마젠타는 국내 업체인 피제이피테크, 센서케인이 공동 개발하고 LG유플러스가 상용화했다.

그동안 장비의 안테나 방향각은 지도와 주변 지형지물을 활용하더라도 오차 범위가 10~20도로 설계와 동일한 시공을 진행하는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마젠타를 활용하면 5G 기지국의 전파방사 방향을 3차원으로 측정할 수 있어, 5G 기지국 안테나 방향 및 각도를 1도 이내의 오차로 시공할 수 있을 전망이다.

윤오한 LG유플러스 액세스담당은 "5G 네트워크의 설계, 시공, 품질관리까지 세계 최고, 세계 최초의 진보된 솔루션을 활용해 완벽한 5G 품질을 고객에게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