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라호텔, '스타인웨이 링돌프 익스피리언스' 패키지 출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5일 19:49:32
    서울신라호텔, '스타인웨이 링돌프 익스피리언스' 패키지 출시
    기사본문
    등록 : 2019-08-20 16:17
    김유연 기자(yy9088@dailian.co.kr)
    ▲ ⓒ호텔신라

    서울신라호텔은 수천만원에 달하는 프라이빗 청음실을 경험해볼 수 있는 ‘스타인웨이 링돌프 익스피리언스’ 패키지를 다음달 15일까지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패키지를 통해 덴마크의 하이엔드 사운드시스템 스타인웨이 링돌프(Steinway Lyngdorf)가 전 세계 최초로 서울신라호텔에 오픈한 사운드 부티크에서 청음을 경험할 수 있다.

    스타인웨이 링돌프는 전 세계 공연장 피아노의 9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스타인웨이 앤 선즈(Steinway&Sons)’와 세계적인 오디오 장인 ‘피터 링돌프(Peter Lyngdorf)’가 합작해 설립한 하이엔드 오디오 브랜드다. 스타인웨이 링돌프는 두 회사가 가진 음악에 대한 철학을 바탕으로, 피아노 선율을 그대로 구현할 수 있는 사운드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설립됐다.

    스타인웨이 링돌프 사운드 부티크는 4가지 이상의 풀 디지털 사운드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어 음원의 손실이 전혀 없는 생생한 소리를 구현한다. 또 삼성의 차세대 디스플레이 IF시리즈를 접목해 음악을 단지 듣는 것에서 시각적 차원으로 감정의 폭을 넓혔다.

    스타인웨이 링돌프 익스피리언스 패키지 이용 고객들은 오직 두 사람만을 위한 프라이빗 청음실에서 샴페인을 마시며 약 1시간 동안 해외 유명 클래식 공연실황을 감상할 수 있다. 방음 시설은 물론, 벽의 재질 등 청음 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모든 요소를 세심하게 신경 써, 마치 연주회에 직접 와있는 것 같은 감동을 준다.

    또 고객들은 서울신라호텔 최고층에 위치한 정통 프렌치 레스토랑 콘티넨탈에서 저녁 코스요리를 즐길 수 있다. 콘티넨탈은 프랑스 관광청에서 주관해 전 세계 최고의 레스토랑을 선정하는 ‘라 리스트(La Liste)’에서도 한국 최고의 프랑스 요리로 인정을 받은 바 있다.

    스페셜 디너 코스는 오세트라 캐비아를 올린 대게 무슬린, 여러 가지 질감의 토마토를 곁들인 바닷가재 마리네, 아티초크 굴라쉬를 곁들인 부드럽게 익힌 농어, 칼라마타 올리브, 오렌지, 고수로 맛을 낸 무와 향신료 꿀 풍미의 국내산 오리 가슴살 구이, 제철 과일 콘소메, 콤포트, 젤리, 셔벗 자몽 콩피와 시소 소스의 코코넛 무스 등 총 6가지 메뉴로 구성됐다.

    패키지는 수페리어 스위트 또는 코너 스위트 객실, 스타인웨이 링돌프 하이엔드 사운드 체험(2인), 로랑 페리에 로제 샴페인 1병, 콘티넨탈 스페셜 디너 코스(2인), 더 파크뷰 조식 또는 룸서비스 아메리칸 브랙퍼스트(2인), 어번 아일랜드 올데이 입장 혜택(2인), 체련장(Gym), 실내 수영장, 실내 사우나 입장 혜택(2인)을 포함하고 있다.[데일리안 = 김유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