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7 10시 기준
1595 명
확진환자
13 명
사망자
21097 명
검사진행
24 명
격리해제
9.6℃
맑음
미세먼지 13

나경원 "지소미아 파기, 조국 정국과 무관치 않은 듯"

  • [데일리안] 입력 2019.08.22 20:11
  • 수정 2019.08.22 20:11
  • 송오미 기자 (sfironman1@dailian.co.kr)

"국익보다 정권의 이익에 따른 것"

"국익보다 정권의 이익에 따른 것"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2일 청와대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파기하기로 결정한 것과 관련해 "국익보다 정권의 이익에 따른 것"이라고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예방 후 기자들과 만나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인한 혼란스러운 정국과 무관치 않다는 의심이 든다"며 "결국 청와대의 조 후보자 임명 강행의 뜻을 읽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결국 역사갈등에서 비롯된 것이 경제갈등에 이어 안보갈등으로 이어지는 것"이라면서 "이 정부가 전통적인 한미일 동맹보다는 북중러 체제로 편입되겠다는 내심을 보인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매우 우려스럽다"고 강조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