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물류 아이디어 공모…수상팀에 창업 교육·입주공간 등 지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6일 13:11:49
    국토부, 물류 아이디어 공모…수상팀에 창업 교육·입주공간 등 지원
    기사본문
    등록 : 2019-08-25 11:00
    권이상 기자(kwonsgo@dailian.co.kr)
    ▲ 물류 아이디어 공모 시상 내역. ⓒ국토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청년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창업희망자를 대상으로 창업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2019 물류 아이디어 및 새싹기업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부터는 공모 대상을 아이디어 분야에서 예비창업자를 위한 새싹기업 분야로 확대해 창업 지원을 보다 강화할 예정이다.

    아이디어 부문은 물류에 관심 있는 대학생 등 만 39세 이하의 청년이면 신청할 수 있으며, 새싹기업 부문은 연령의 제한 없이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공모 범위는 물류 전 분야를 대상으로 생활 편의를 제공하는 새로운 서비스나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기술을 활용한 물류현장 개선 등이 해당된다.

    심사는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사전심사를 거쳐 본선 진출자를 선발하고, 멘토링 등을 거쳐 최종 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심사기준은 창의성, 사업성, 실현가능성을 중점적으로 평가하며, 팀 역량과 참여도 등 종합 평가를 통해 선정하게 된다.

    시상은 총 19개 팀으로 아이디어부문(7개 팀)과 새싹기업부문(12개 팀)로 나누어 선정할 예정이며,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장관상과 상금이 수여된다.

    수상자에게는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물류산업진흥재단에서 제공하는 창업교육, 전시회 참가, 입주공간 등을 우선 지원받게 된다.

    신청기간은 이달 26일부터 오는 9월 26일 오후 6시까지(새싹기업은 10월 4일까지)이며, 자세한 사항은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물류산업진흥재단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담당자에게 연락하면 된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참신한 물류 아이디어와 열정을 지닌 청년들이 공모전을 통해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데일리안 = 권이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