멈출 줄 모르는 가계대출…증가폭 또 확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3일 15:06:06
    멈출 줄 모르는 가계대출…증가폭 또 확대
    8월 은행 가계대출 7.4조 늘어…매달 증가폭 커져
    기업대출 증가폭도 한 달 새 1.5조서 3.5조로 확대
    기사본문
    등록 : 2019-09-11 12:00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8월 은행 가계대출 7.4조 늘어…매달 증가폭 커져
    기업대출 증가폭도 한 달 새 1.5조서 3.5조로 확대


    ▲ 국내 은행들의 가계대출 증가폭이 올해 들어 계속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연합뉴스

    국내 은행들의 가계대출 증가폭이 올해 들어 계속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8월중 금융시장 동향' 자료를 보면 지난 달 은행들의 가계대출은 7조4000억원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들어 은행 가계대출 증가폭은 ▲1월 1조1000억원 ▲2월 2조5000억원 ▲3월 2조9000억원 ▲4월 4조5000억원 ▲5월 5조원 ▲6월 5조4000억원 ▲7월 5조8000억원에 이어 지난 달까지 매달 확대되는 모습이다.

    주택담보대출은 서울 아파트 매매거래 증가와 전세자금대출 증가세 지속 등으로 증가 규모가 7월 3조7000억원에서 8월 4조7000억원으로 커졌다. 기타대출 역사 주택 관련 자금수요에 계절적 요인이 더해지면서 증가폭이 2조2000억원에서 2조7000억원으로 늘었다.

    올해 8월 은행 기업대출 증가폭은 3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전달(1조5000억원)보다 늘어난 액수다. 중소기업대출은 같은 기간 증가 규모가 2조6000억원에서 5조4000억원으로 커졌다. 대기업대출은 1조9000억원 줄며 전달(-1조1000억원)에 이어 감소세를 지속했다.

    은행 수신은 9조원 감소에서 24조8000억원 증가로 전환하며 큰 폭으로 확대됐다. 수시입출식예금은 이번 달 법인 납부 대비를 위한 기업자금 유입 등의 영향에 21조8000억원 감소에서 14조원 증가로 돌아섰다. 정기예금은 지방정부 자금 유입과 규제비율 관리를 위한 일부 은행의 자금 유치 노력 등으로 증가폭이 10조7000억원에서 11조로 커졌다.

    한편, 지난 8월 국고채(3년)금리는 미국과 중국사이의 무역 분쟁 등 대외 불확실성 증대와 글로벌 경기둔화 우려 등에 큰 폭으로 하락했다가 같은 달 하순 이후 대외 리스크가 완화되고 향후 발생물량 확대 가능성 등의 영향으로 상당 폭 반등했다. 코스피 역시 대외 불확실성 증대와 국내기업 실적 부진의 영향으로 하락했다가, 미·중 무역협상 재개와 홍콩사태 완화 등에 힘입어 다시 큰 폭으로 상승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