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6 17시 기준
1261 명
확진환자
12 명
사망자
20716 명
검사진행
24 명
격리해제
2.7℃
튼구름
미세먼지 7

내년 어촌뉴딜300사업 공모 마감, 2.5대1 경쟁률

  • [데일리안] 입력 2019.09.11 21:48
  • 수정 2019.09.11 21:49
  • 이소희 기자 (aswith@dailian.co.kr)

총 250곳 신청, 12월 발표…사업 대상지로 100곳 선정 예정

총 250곳 신청, 12월 발표…사업 대상지로 100곳 선정 예정

해양수산부가 실시한 ‘2020년도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 선정 공모’에 총 250곳이 신청해 2.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어촌뉴딜300사업’은 어촌의 재생과 더불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필수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특화개발을 추진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70곳에서 사업 추진 중에 있다.

해수부는 내년에 대상지 100곳을 추가해 사업을 대폭 확대한다고 밝히고 올해 4월 2020년도 신규 대상지 선정을 위한 공모계획을 발표했고,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공모 접수를 받았다.

공모 결과, 58개 시‧군‧구가 총 250곳을 신청했으며, 이는 작년도 경쟁률인 2.04대 1(신청 143곳, 선정 70곳)보다 다소 늘어난 수치다. 어촌뉴딜300사업에 대한 지자체들의 관심이 높아졌음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전남과 경남 지역의 공모가 많았으며, 충남과 경북 지역이 그 뒤를 이었다.

해수부는 객관적이고 공정한 평가를 위해 민·관 합동 평가위원회를 구성한 후 서면평가(9~10월), 현장평가(9~11월) 및 종합평가를 실시해 올해 12월에 대상지를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