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
맑음
미세먼지 26

대한항공, 제 26회 여행사진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개최

  • [데일리안] 입력 2019.11.13 09:54
  • 수정 2019.11.13 10:01
  • 이홍석 기자

내달 2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나들길에 열어

대상작 ‘태양은 가득히’ 등 총 63점 전시

내달 2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나들길에 열어
대상작 ‘태양은 가득히’ 등 총 63점 전시


대한항공은 내달 2일까지 서울 용산구 소재 국립중앙박물관 나들길에서 국내 최고 권위의 여행사진 공모전인 ‘제26회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전시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12일 일반 시민들이 전시된 작품사진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대한항공대한항공은 내달 2일까지 서울 용산구 소재 국립중앙박물관 나들길에서 국내 최고 권위의 여행사진 공모전인 ‘제26회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전시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12일 일반 시민들이 전시된 작품사진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대한항공
대한항공은 내달 2일까지 서울 용산구 소재 국립중앙박물관 나들길에서 국내 최고 권위의 여행사진 공모전인 ‘제 26회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개최한다.

12일부터 시작된 이번 전시회에는 대상작 ‘태양은 가득히’ 등 총 63점이 전시된다.

회사측은 지난 7월12일부터 8월19일까지 여행사진 공모전에 접수된 2만5800여점의 작품 중 63점을 선정했으며 지난 6일 서울시 중구 서소문동의 대한항공 빌딩 일우 스페이스에서 시상식을 갖고 같은 장소에서 10일까지 전시회를 진행했다.

제26회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은 여행의 아름다운 추억을 주제로 한 일반부문과 가상현실(VR)·드론·수중 촬영 장비를 활용한 특별부문(GO BEYOND) 등 두 부문에 걸쳐 여행에 대한 즐거운 상상을 불러일으키는 작품을 선정했다.

총 58개 작품이 선정된 일반부문에서는 미국 뉴욕의 허드슨 야드에 있는 계단으로 이뤄진 조형물 '베셀(Vessel)'을 역광으로 촬영하면서도 노출을 잘 조절하였다고 호평을 받은 '태양은 가득히'가 대상작으로 선정됐다.

고 비욘드(GO BEYOND) 특별상 부문은 드론과 수중카메라등으로 촬영하여 경이로우며 역동적인 순간을 담은 인도네시아 발리에서의 '레이싱 위드 웨이브(Racing with Waves)' 등 총 5개의 특별상 작품이 전시된다.

전시회를 찾은 관람객들에게 수상작품이 인쇄된 엽서를 나누어 주는 행사도 진행한다. 아울러 작품마다 붙어 있는 QR코드를 스캔하면 작품에 대한 촬영의도와 여행스토리등 자세한 설명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공모전 수상작은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홈페이지에서도 감상할 수 있으며 내달 6일부터 12일까지 제주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도 만나 볼 수 있다. 또 대한항공이 제작하는 2020년 캘린더 사진으로도 사용될 예정이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