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
맑음
미세먼지 29

정해인, 12월 1일 안양KGC 홈경기서 특별 시투

  • [데일리안] 입력 2019.11.30 13:23
  • 수정 2019.11.30 13:24
  • 김평호 기자

친필 사인 유니폼도 증정

정해인이 12월 1일 안양KGC 홈경기서 특별 시투에 나선다. ⓒ 안양KGC정해인이 12월 1일 안양KGC 홈경기서 특별 시투에 나선다. ⓒ 안양KGC

안양KGC는 창업 120주년을 맞은 모회사 KGC인삼공사의 창립기념일에 열리는 12월 1일 홈경기에 ‘정관장’ CF 모델인 배우 정해인을 특별 초청한다고 밝혔다.

정해인은 경기 전 농구단의 승리를 기원하는 시투를 진행하며, 하프 타임에는 직접 추첨을 통해 본인의 친필 사인이 들어간 유니폼을 팬들에게 선물하고 포토타임 행사도 함께 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에는 이번 시즌 KGC의 크리스마스 스페셜 유니폼도 공개된다. 지난 ‘11~12시즌 겨울 스포츠 최초로 선을 보이며 팬들에게 큰 반향을 일으켰던 KGC의 크리스마스 유니폼은 올해로 아홉 번째를 맞이하게 됐다.

특히 이번 유니폼에는 KGC인삼공사의 120주년 기념 엠블럼도 가슴에 새겨져 그 의미를 더하게 됐다. KGC의 스페셜 유니폼은 이날부터 12월 24일까지 총 다섯 번의 홈경기에서 착용하게 되며 24일 홈경기가 끝난 후에는 추첨을 통해 선수들의 실착 유니폼을 팬들에게 직접 선사할 계획이다.

한편, 안양KGC는 12월 1일 홈경기 티켓 구매자에게 다음 홈경기인 6일 경기 티켓을 50% 할인된 금액에 판매하는 120주년 패키지권도 발매하고 있다. 해당 티켓은 KBL에 티켓통합사이트에서 판매 중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농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