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8℃
맑음
미세먼지 24

서유리, '2세 계획' 인터뷰 후 악플에 "준비하고 있어요"

  • [데일리안] 입력 2020.01.22 13:43
  • 수정 2020.01.22 13:43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서유리가 2세계획을 밝힌 후 악플 세례에 대한 속내를 털어놨다. © MBC서유리가 2세계획을 밝힌 후 악플 세례에 대한 속내를 털어놨다. © MBC

성우 서유리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2세 계획' 인터뷰 후 악플에 시달렸다고 고백했다. 서유리는 이와 관련해 속 시원한 해명으로 관심을 집중시킨다.


22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김현철, 서유리, 이동진, 인피니트 성규가 출연하는 '너의 목소리가 들려' 특집으로 꾸며진다.


서유리는 남편 최병길과의 러브 스토리로 설렘을 유발한다. 작년 열애 인정 후 초고속 결혼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던 서유리가 결혼 전 남편의 대시에 파워 철벽을 쳤다고 고백했다. 그런 서유리가 마음을 열고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쏠린다.


두 사람은 함께 커플 송을 발매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서유리의 남편 최병길은 '애쉬번'이라는 이름으로 가수 활동 중이라고. 이에 서유리는 사랑의 힘으로 노래 공포증도 극복했다고 전해 관심을 끈다.


또한 서유리는 최근 한 인터뷰에서 "3~4년 후에 아이를 가질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일부 네티즌들은 그녀의 나이를 언급하며 악플을 달아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 같은 상황에 서유리는 "준비하고 있어요"라며 속 시원하게 털어놓았다는 후문이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