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0156 명
격리해제
6325 명
사망
177 명
검사진행
20144 명
2.1℃
맑음
미세먼지 25

도시재생 전문인력 양성 대학 선정‧지원한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2.19 11:00
  • 수정 2020.02.19 09:50
  • 이정윤 기자 (think_uni@dailian.co.kr)

2020~2024년 도시재생 석‧박사과정 운영할 대학 5곳 내외 선정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 뉴딜 사업 등 급증하는 도시재생 전문 인력의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양성을 위해, 도시재생 전문인력 양성 대학을 공모를 통해 선정해 지원한다.


이번 공모는 지난 해 도시재생 특별위원회에 보고된 ‘도시재생 인력양성 방안’의 주요한 추진과제로, 경제‧문화‧복지‧도시‧건축‧거버넌스 등을 아우르는 융‧복합적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 목표다.


대학의 전공과목과 도시재생 사업 현장 실무를 융합하고, 지역의 특화된 잠재력을 극대화할 수 있는 석‧박사 과정을 제시하는 대학을 우선적으로 선정해 향후 5년 동안 지원할 예정이다.


선정된 대학에는 학생 장학금, 기자재 및 시설비, 연구 프로그램 및 교재 개발, 교직원 인건비 등을 지원하되, 대학의 책임성을 확보하기 위해 대학자산의 일부 매칭(25%)도 의무화 할 계획이다.


대학 선정 평가 기준은 대학별 인력 양성 계획의 전략적 우수성, 학과 및 교수진 구성, 창업 지원, 특성화 수준 등 교육계획의 우수성, 계획 수행역량 및 사업추진 의지 등을 포함하고 있다.


선정 이후에도 매년 실적을 평가해, 우수한 대학에게는 차년도 예산 지원을 증액하거나, 부진한 대학은 지원 축소 및 선정 취소까지도 검토하는 등 실효성 있는 인센티브를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모에 참여하는 대학이 도시재생 전문 인력의 중‧장기적인 양성을 위해 올해 시범적으로 운영하는 ‘지역거점 교육기관 연합체’ 와의 연계전략을 제출할 경우 가점이 부여된다.


지역거점 교육기관 연합체는 대학교, 광역 도시재생 지원센터, 연구기관 등으로 구성돼 현장에서 즉시 업무가 가능한 도시재생 코디네이터를 양성하는 협업체다. 올해 처음 운영되는 만큼 응모 대학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요구한다.


이외에도 석‧박사 취득 학생들의 취업 지원 전략, 산학 협력 네트워크 구축방안, 지역특화 잠재력을 극대화할 특성화 전략 등을 평가요소로 포함해 대학 교육 프로그램의 지속가능성을 강화한다.


이번 공모는 오는 20일 한국토지주택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돼 다음달 20일까지 대학의 계획안을 접수하며, 서면평가, 발표평가 및 현장실사 절차를 거친다. 최종 선정된 대학은 4월 3일에 발표할 예정이다.


조성균 국토부 도시재생역량과장은 “도시재생 전문인력 양성 대학 선정‧지원 사업을 통해 도시재생 뉴딜 사업을 이끌어나갈 전문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할 계획이다”며 “도시재생 분야를 선도할 대학들의 적극적인 지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