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0156 명
격리해제
6325 명
사망
177 명
검사진행
20144 명
2.6℃
맑음
미세먼지 24

조폐공사, 전체 구매액 중 90% 이상 中企 제품으로 구매

  • [데일리안] 입력 2020.02.19 10:47
  • 수정 2020.02.19 10:47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한국조폐공사가 지난해 전체 구매액의 90%를 중소기업 제품으로 구매하는 등 6년 연속 중소기업 물품 의무구매비율 50%를 초과 달성했다.ⓒ한국조폐공사한국조폐공사가 지난해 전체 구매액의 90%를 중소기업 제품으로 구매하는 등 6년 연속 중소기업 물품 의무구매비율 50%를 초과 달성했다.ⓒ한국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는 지난해 전체 구매액의 90%를 중소기업 제품으로 구매하는 등 6년 연속 중소기업 물품 의무구매비율 50%를 초과 달성했다고 19일 밝혔다. 공기업들은 중소기업제품 구매촉진 및 판로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물품이나 용역 등의 구매 시 중소기업 제품을 50% 이상 사야 한다.


조폐공사는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이같은 중소기업 제품 공공구매제도를 적극 활용, 지난해 여성 기업과 사회적 기업 및 협동조합 제품 공공구매액을 대폭 확대했다.


여성 기업 제품의 경우 2018년 62억원에서 지난해 121억1600만원으로 두 배 정도 늘어나 지난해 총 구매액의 12.7%를 차지했다. 사회적 기업 및 협동조합 생산품 구매액 역시 같은 기간 6억9700만원에서 8억7900만원으로 확대됐다.


조폐공사는 올해도 구매상담회 참여와 신규업체 적극 발굴 등을 통해 7년 연속 중소기업 제품 공공구매 90% 달성에 도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전체 구매예정액 중 각각 3%와 0.1% 이상을 사회적기업과 협동조합 생산품으로 구매할 방침이다. 중증장애인 생산품은 총 구매예정액의 1% 이상, 여성기업 제품은 5% 이상 우선 구매하기로 했다.


국가유공자들의 경제적·사회적 자립 기반 조성을 목적으로 설립된 자활용사촌의 생산 품목은 해당품목의 7% 이상 우선 구매하고, 환경인증 제품이나 우수재활용 녹색제품도 의무 구매할 예정이다.


한만규 조폐공사 조달전략팀장은 "공공구매 활성화를 위해 전담팀을 운영 중"이라며 "중소기업 제품의 판로 확대를 지원함으로써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