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0062 명
격리해제
6021 명
사망
174 명
검사진행
18908 명
16.1℃
연무
미세먼지 58

[코로나19] 軍 확진자 하루새 6명 늘어 총 13명…격리자 7500명

  • [데일리안] 입력 2020.02.24 19:01
  • 수정 2020.02.24 19:01
  • 강현태 기자 (trustme@dailian.co.kr)

경계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군인(자료사진). ⓒ사진공동취재단경계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군인(자료사진). ⓒ사진공동취재단

군대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새 6명 늘었다. 이로써 군 내 확진자는 13명이 됐다.


24일 국방부에 따르면 오후 4시 기준 군내 확진자는 △육군 10명 △공군 1명 △해군 1명 △해병 1명 총 13명이다.


앞서 군 당국은 오전 10시 기준 군대 내 확진자가 11명이라고 밝혔지만, 이날 오후 2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추가 확진자 2명은 경기 포천 육군 간부, 대구 육군 부대 군무원으로 조사됐다. 두 명의 확진자는 기존 군 내 확진자와 밀접하게 접촉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돼 외부 감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진다.


군 당국은 한정된 공간에 많은 인원이 생활하고 있는 군 특성을 감안해 대구‧경북 청도 등지를 방문한 이력이 있는 장병 및 군무원 7500명에 대해 예방적 차원에서 격리조치를 내린 상태다.


국방부는 코로나19 대응 차원에서 이날부터 전 부대와 관련 학교 기관의 야외훈련을 전면통제하기로 했다. 예정된 야외훈련은 주둔지 훈련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한미국방 장관 회담을 위해 방미 중인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군대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탄력적 부대 운영을 지시하며, 대구 지역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을 당부했다.


정 장관은 "각급 부대가 지휘관을 중심으로 부대 활동을 과감하게 조정하고 탄력적으로 부대를 운영해야 한다"며 "국가적 차원의 총력 대응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야 한다. 특히 대구 상황을 조기에 안정시킬 수 있도록 인적·물적 지원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