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9 10시 기준
확진환자
10423 명
격리해제
6973 명
사망
204 명
검사진행
15509 명
13.1℃
맑음
미세먼지 59

홍상수·김민희 '도망친 여자' 공개되자 해외 매체 호평

  • [데일리안] 입력 2020.02.27 11:55
  • 수정 2020.02.27 11:55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신작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신작 '도망친' 여자가 해외 매체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 뉴시스

홍상수 감독의 신작 '도망친 여자'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를 통해 공개된 후, 전석 매진 기록과 함께 주요 매체 호평을 받고 있다.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부문(Competition)에 초청된 홍상수 감독의 24번째 장편 영화 '도망친 여자'는 지난 25일(이하 현지시간) 영화제 메인 상영관 베를리날레 팔라스트에서 프레스 상영회로 첫 공개됐다.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 서영화가 공식 포토콜 및 기자회견에 참석해 현지 언론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반응은 뜨겁다. 해외 매체들의 평가로 점수를 반영하는 로튼 토마토 사이트에서는 신선도 지수 100%를 기록하는 중이다. 오는 29일 오후 7시에 진행되는 시상식에서 수상 소식을 전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홍상수 감독의 영화가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것은 '밤과 낮'(2008),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2013), '밤의 해변에서 혼자'(2017)에 이은 네 번째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의 배우 김민희는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에 해당하는 은곰상을 수상했다.


'도망친 여자'는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명의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감희(김민희 분)를 따라간다.


홍상수 감독이 배우 김민희와 7번째 호흡을 맞춘 작품이며 서영화, 송선미, 김새벽, 권해효 등이 출연한다. '도망친 여자'는 베를린국제영화제를 통해 공개된 이후 올봄 국내 극장가에 개봉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