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8 10시 기준
확진환자
11344 명
격리해제
10340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370 명
15.5℃
박무
미세먼지 29

박효신, 논란 정면돌파…29일 싱글 음원 깜짝 공개

  • [데일리안] 입력 2019.06.29 16:00
  • 수정 2019.06.29 16:00
  • 이한철 기자
박효신 싱글 박효신 싱글 '戀人(연인)' 커버 이미지. ⓒ 글러브엔터테인먼트

박효신이 새 싱글 '戀人(연인)'을 공개하며 논란을 정면돌파한다.

박효신은 오늘 29일(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戀人(연인)'의 음원을 깜짝 공개한다.

'戀人(연인)'은 외로움과 고독을 향한 박효신의 대답을 담은 락 스타일의 곡이다. 오늘(29일)부터 시작하는 단독 콘서트 시작 직전에 박효신이 팬들에게 전하는 깜짝 선물인 싱글이다.

지난 7집 정규 앨범 'I am A Dreamer'가 깊은 밤에 나누는 외로움과 꿈의 이야기였고, 최근 공개한 싱글 'Goodbye'는 해질 무렵 오후에 보내줘야 하는 것들과 필연적인 작별에 대한 이야기였다.

이번 새 싱글 '戀人(연인)'은 이전 곡들에서 느껴지는 시간적 흐름에서 볼 때, 그럼에도 불구하고 다시 시작되는 새벽을 닮은 곡이다. 박효신은 이번 신곡에서 이전 곡에서 이야기했던 외로움과 고독을 향해 내놓은 대답으로 '받아들임 그리고 사랑'을 이야기한다.

이번 싱글 '연인'에서 박효신은 "함께 있어야 외롭지 않다는 말보다는 함께 외로울 때 우리는 혼자가 아님을 이야기하고 싶었다"고 전했다.

박효신의 새 싱글 '연인'에서는 정재일의 몽환적인 피아노가 새벽의 조심스러운 설렘을 닮은 것, 후반의 몰아치는 일렉트릭 기타 사운드가 관계 속에서 피어나는 새로운 기쁨을 표현하고 있는 것에서 뮤지션의 공감대가 어떻게 음악으로 만들어지는지를 엿볼 수 있다.

'연인'이라는 관계의 초점을 교감에 맞춘 노랫말은 작사가 김이나와 박효신이 함께 완성했으며, 화려한 수식어 없이 최소한의 단어와 표현으로 새벽의 감성을 표현하려고 노력했다.

팬들을 위한 박효신의 깜짝 선물인 새 싱글 '戀人(연인)'은 오늘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와 함께 박효신은 29일부터 약 3주간 서울 올림픽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단독 콘서트 '박효신 LIVE 2019 LOVERS : where is your love?' 공연을 진행한다.

한편, 사업가 A씨는 최근 박효신을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 A씨는 법률대리인을 통해 "박효신이 2014년 11월경부터(전 소속사 J사와 전속 계약이 끝나갈 무렵부터) 전속계약을 미끼로 고소인으로부터 자신이 타고 다닐 차량으로 2억 7000만원 상당의 벤틀리 승용차, 모친이 타고 다닐 차량으로 6000만원 상당의 벤츠 승용차를 제공받은 것을 비롯해 1,400만원 상당의 손목시계 및 총 6차례에 걸쳐 5,800만원 등 합계 4억 원 이상을 편취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박효신의 소속사는 "박효신은 현재 예정돼 있는 공연에 집중하고 있으며, 해당 건에 대해서는 공연이 종료된 후 법적으로 강경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근거 없는 허위 사실의 유포에 대해서도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