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4 00시 기준
확진환자
14873 명
격리해제
13863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20132 명
25.8℃
강한 비
미세먼지 37

KT ‘올레tv’에 넷플릭스 들어간다…8월부터 서비스

  • [데일리안] 입력 2020.07.31 08:45
  • 수정 2020.07.31 08:46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LGU+ 단독 제휴에서 KT까지 제휴 확대

시장 1위 공고히…‘넷플릭스 천하’ 우려도

넷플릭스 로고.ⓒ넷플릭스넷플릭스 로고.ⓒ넷플릭스

KT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넷플릭스와 손을 잡았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다음달부터 KT 인터넷(IP)TV ‘올레tv’ 셋톱박스에 넷플릭스 서비스가 탑재된다. 지금까지 넷플릭스는 이동통신 3사 중 LG유플러스 IPTV만 제휴돼 있었으나 확대된 것이다.


이번 제휴로 KT IPTV 가입자들은 넷플릭스를 TV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넷플릭스 선호도가 큰 만큼, KT는 유료방송 시장 점유율 1위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KT(KT스카이라이프 포함)는 현재 유료방송 시장 점유율 31.31%로 업계 선두를 달리고 있다.


다만, 국내 OTT 시장을 미국 기업인 넷플릭스가 잠식하고 있는 상황에서 KT와의 제휴로 국내 업체인 ‘웨이브’와 KT의 OTT ‘시즌’ 등 토종 OTT가 더욱 살아남기 힘든 환경에 처하게 될 것이란 우려도 나온다.


업계 관계자는 “KT 입장에서는 고객 서비스 강화와 가입자 유치를 위해 넷플릭스와의 제휴가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겠지만, 유료방송 생태계 전체를 놓고 보면 결국 넷플릭스 천하가 가속화되는 결과를 낳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