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6 00시 기준
확진환자
25955 명
격리해제
23905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0763 명
17.1℃
맑음
미세먼지 61

[코로나19] 한국철도, 관광열차 운행 잠정 중단

  • [데일리안] 입력 2020.02.26 19:02
  • 수정 2020.02.26 19:02
  • 이정윤 기자 (think_uni@dailian.co.kr)

5대벨트 관광열차‧바다열차 등…정기권 연장‧위약금 면제 등 고객 피해 최소화

ⓒ한국철도ⓒ한국철도

한국철도(코레일)가 26일부터 관광열차 운행을 잠정 중단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조치다.


대상열차는 중부내륙순환열차(O-트레인), 백두대간협곡열차(V-트레인), 남도해양열차(S-트레인), 정선아리랑열차(A-트레인), 서해금빛열차(G-트레인), DMZ평화열차(DMZ-트레인) 등 전국 5대벨트 관광열차와 바다열차, 경북관광테마열차, 해랑 등이다.


한국철도는 코로나19로 인한 열차이용객 피해 최소화를 위해 정기권 기간 연장, 위약금 감면 등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지난 22일부터 열차 출발 전 승차권을 변경, 반환할 때 위약금이 발생하지 않도록 했다.


정기승차권 이용객이 병원치료, 자가격리, 개학연기 등으로 승차하지 못했을 경우에는 전국 역 창구에서 정기권 유효기간을 연장하거나 미사용 운임을 환불받을 수 있다.


‘KTX N카드’는 정해진 이용횟수를 사용하지 못하고 유효기간이 만료됐을 경우, 1회에 한해 최초 유효기간의 50%를 연장할 수 있다.


홍승표 한국철도 고객마케팅단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에 대해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