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8 10시 기준
확진환자
11344 명
격리해제
10340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370 명
15.5℃
박무
미세먼지 29

미래에셋생명, 자사주 500만주 매입…주주가치 제고 나서

  • [데일리안] 입력 2020.01.31 09:28
  • 수정 2020.01.31 09:28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미래에셋생명이 자사주 500만주를 장내 매수하기로 결정했다.ⓒ미래에셋생명미래에셋생명이 자사주 500만주를 장내 매수하기로 결정했다.ⓒ미래에셋생명

미래에셋생명은 이번 달 31일부터 다음 달 29일까지 자사주 500만주를 장내 매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미래에셋생명은 2015년 170만주, 2018년 500만주 자사주 매입에 이어 이번 매입까지 일련의 주주환원 정책을 통해 배당 매력과 함께 중장기적 관점에서 주주가치를 제고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래에셋생명은 지난 6년 간 보장성보험의 고수익 상품군과 안정적 운영수수료가 발생하는 변액보험의 투트랙 매출을 확대해왔다. 고수익 포트폴리오와 안정된 Fee-Biz 사업구조를 통해 수익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확보하며 내실경영의 기틀을 마련했다는 설명이다.


특히 차별화된 변액보험 경쟁력을 바탕으로 현재 업계에서 가장 높은 특별계정 비중을 보이고 있다. 생명보험협회 공시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기준, 총자산 30조원 이상 보험사의 총자산 대비 특별계정 자산의 비중은 미래에셋생명이 40%로 압도적 1위를 기록했다. 이는 10%대에 머무는 국내 중대형 생보사를 크게 앞서는 수치다.


특별계정은 실적과 운용 능력이 뒷받침된다면 안정적으로 발생하는 수수료 수익과 함께 탄력적 자산운용으로 추가 수익이 가능하다. 특별계정 자산이 늘어날수록 초저금리 시대 역마진 리스크를 상쇄하고, 2022년 부채를 시가 평가하는 IFRS17 도입에 앞서 부담금리를 낮출 수 있다. 따라서 특별계정의 비중은 고금리 위기에 시달리는 보험사의 재무건전성을 반영하는 지표이자 IFRS17 시대를 맞는 성장동력으로 꼽힌다.


김은섭 미래에셋생명 경영서비스부문대표는 "이번 자사주 매입은 고객의 신뢰와 회사의 가치 상승, 주주 이익을 동시에 추구한다는 미래에셋생명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며 "가치경영 중심의 견실한 사업구조가 차별화된 실적으로 이어지고, 이는 다시 주주 친화적 정책을 통해 주가 상승으로 연결되는 선순환 구조가 정착되기를 기대한다"고 전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