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6 00시 기준
확진환자
25955 명
격리해제
23905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0763 명
14.9℃
실 비
미세먼지 55

인천공항 면세점 입찰전, 롯데·신라·신세계·현대백화점 4파전

  • [데일리안] 입력 2020.02.26 18:29
  • 수정 2020.02.26 18:29
  •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인천공항 면세점 모습.ⓒ데일리안인천공항 면세점 모습.ⓒ데일리안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T1) 면세점 운영 사업권 입찰에 롯데, 신라, 신세계, 현대백화점이 도전장을 내밀었다.


26일 면세업계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마감된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사전 입찰에는 호텔롯데와 호텔신라, 신세계디에프, 현대백화점면세점 등 대기업 면세점 4곳이 모두 참여했다.


입찰 대상은 대기업 사업권 5개와 중소·중견 사업권 3개 총 8개 사업권이다. 이중 대기업 운영구역은 DF3(주류·담배), DF2(화장품·향수), DF4(주류·담배), DF6(패션·잡화), DF7(패션‧잡화) 등 5곳이다.


이날 신청서를 낸 업체들은 27일 사업제안서와 가격 입찰서를 제출해야 신청 절차가 마무리된다.


인천공항공사는 내달 프레젠테이션과 사업권별 평가를 실시해 최고 득점을 기록한 우선협상대상자와 협상해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