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6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25 명
격리해제
1027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044 명
11.8℃
맑음
미세먼지 22

‘미스터트롯’ 강태관, 조영수가 ‘픽’했다…“최고로 만들 자신 있어”

  • [데일리안] 입력 2020.03.17 08:50
  • 수정 2020.03.17 10:09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TV조선ⓒTV조선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강태관이 넥스타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넥스타엔터테인먼트는 17일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했던 강태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그의 풍부한 잠재력과 높은 성장 가능성을 눈여겨봐왔고, 영입을 전격 결정했다”고 밝혔다.


강태관은 ‘미스터트롯’으로 트로트를 처음 시작했음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며 준결승까지 진출했다.


제36회 전주대사습놀이 전국대회에서 판소리 일반부 장원을 수상하는 등 이미 국악으로도 최고의 실력을 인정받은 그는 ‘미스터트롯’에서도 오직 본인만의 무대를 꾸미면서 호평을 이끌어냈다.


특히 팀 미션에서 강태관이 단독으로 가창한 ‘한오백년’ 무대는 보는 이들에게 소름 돋는 전율을 선사하며 ‘미스터트롯’ 최고의 명장면 중 하나로 꼽히고 있다.


‘미스터트롯’ 심사위원으로도 활약한 넥스타엔터테인먼트 조영수 프로듀서는 “강태관을 제대로 멘토링해서 트로트에서도 최고로 만들 자신 있다. 첫 음반 작업에 이미 돌입한 상태다. 곧 만나 뵐 수 있을 것”이라며 “강태관이 트로트계를 대표하는 가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강태관을 영입한 넥스타엔터테인먼트에는 조영수 프로듀서를 비롯해 케이시, 네드(NeD) 등이 소속돼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