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4 00시 기준
확진환자
25775 명
격리해제
23834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888 명
6.4℃
맑음
미세먼지 24

코요태, ‘싹쓰리’에 갔던 후보곡으로 컴백하게 된 이유

  • [데일리안] 입력 2020.07.31 11:35
  • 수정 2020.07.31 10:05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KYT에너테인먼트ⓒKYT에너테인먼트

혼성 그룹 코요태가 신곡을 발매한다.


코요태가 8월 2일 신곡 ‘아하’(Oh My Summer)로 컴백을 알렸다. 이번 발매되는 신곡 ‘아하’는 주영훈이 작사, 작곡을 맡았으며 코요태의 앨범 프로듀싱을 맡고 있는 AOB엔터테인먼트의 WITH(김성위)가 코요태와 의기투합해 완성되었다.


특히 이 곡은 최근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 싹쓰리의 곡 후보로 공개된 바 있다. 소속사는 “방송 직후 이 곡을 코요태가 불렀으면 좋겠다는 시청자들의 반응이 있어 작업이 성사됐다”고 전했다.


방송 당시 이 곡은 ‘오 마이 서머’(Oh My Summer)로 알려졌으나 코요태의 히트 공식인 두 글자 제목을 이어가기 위해 신지의 아이디어로 한자 ‘아’(我) ‘하’(夏)를 사용하여 최종 제목이 완성되었다.


소속사는 이번 신곡에 대해 “익숙한 하우스 리듬과 시원한 여름 파도 소리를 연상시키는 신스 테마가 돋보이는 곡”이라며 “‘90년대 여름 노래’의 진수를 보일 것”이라고 자신했다. 그러면서 “복고적인 멜로디와 지난 여름을 회상하며 그리워하는 가사까지 어우러져 그때 그 시절 댄스곡 감성을 되살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1998년 데뷔한 코요태는 신나고 경쾌한 한국형 댄스 음악으로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순정’ ‘만남’ ‘비상’ ‘팩트’ ‘파란’ ‘실연’ 등 많은 히트곡을 탄생시켰으며 꾸준한 음악 활동으로 가요계 대표 혼성 댄스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지난해 데뷔 20주년을 맞은 코요태는 이를 기념하는 앨범 ‘리본’(REborn)을 발매하고 첫 단독 콘서트 ‘코요태 20th 이즈백’을 개최하며 건재함을 과시한 바 있다. 이후에도 코요태의 레트로 댄스곡 ‘히트다 히트’, 신지의 세미 트롯곡 ‘느낌이 좋아’ 등을 발매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최근에는 유피(UP)의 ‘바다’를 리메이크한 코요태는 유튜브 채널 ‘코요태레비전’을 오픈하고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