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4 00시 기준
확진환자
25775 명
격리해제
23834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888 명
7.1℃
맑음
미세먼지 24

국토부 “8월 전월세거래량 추가될 것, 아직 확정된 거래량 아냐”

  • [데일리안] 입력 2020.09.01 18:08
  • 수정 2020.09.01 18:08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전세거래 지난해보다 증가…‘전세→월세’ 전환추세 유의미한 변화 없어

ⓒ국토교통부ⓒ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가 ‘서울시부동산광장’의 8월 전월세거래량 통계는 아직 확정된 거래량이 아니라고 1일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서울시 통계는 부동산 거래관리 시스템(RTMS)을 통해 취합된 신규 신고 자료를 기존 통계자료에 누계해 산정하므로, 신고 건수가 추가됨에 따라 이전 거래량 수치도 지속 변동된다.


따라서 매매거래와 달리 의무 신고기간이 없는 전월세거래 특성 상 이달 이후에도 8월 계약신고가 추가되므로, 8월 말 시점의 거래량은 8월 전체 거래량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또한 국토부는 현재까지 집계된 8월 거래량 통계만으로 월세 전환이 가속화 된다는 유의미한 변화는 확인할 수 없다고 밝혔다.


8월 거래량 중 전세비중(72.8%)은 지난해 같은 달(70.4%)대비 증가했고, 임대차 3법 논의가 본격화된 지난 3개월(6~8월) 전세비중(73.7%)은 지난해(72.3%) 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는 게 그 근거다.


국토부는 “8월 준전세 비중이 증가하는 것은 월세유형 중 준월세 비율 감소에 따른 것으로 해석될 수도 있다”며 “해당 통계를 전세에서 월세로의 전환 가속화의 근거로 단정하는 것은 한계가 있다”고 설명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