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7 10시 기준
확진환자
11776 명
격리해제
10552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6481 명
28.5℃
구름조금
미세먼지 46

민주평화당 "김문수, 안철수 단일화 논의…희대의 코미디"

  • [데일리안] 입력 2018.06.05 16:34
  • 수정 2018.06.05 16:42
  • 이동우 기자

"安, 정치공학 기계적 단일화 자신의 특기 살려"

조배숙 민주평화당 대표가 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이야기 하고 있다.(자료사진)ⓒ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조배숙 민주평화당 대표가 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이야기 하고 있다.(자료사진)ⓒ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민주평화당은 5일 김문수 자유한국당,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의 단일화 논의와 관련해 "안 후보와 김 후보가 직접 만나 단일화 하자고 나선 것은 희대의 코미디"라고 비판했다.

최경환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무조건 1등 후보 이기자고 2, 3등이 단일화 하자는 것은 서울시민에 대한 모독"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최 대변인은 "안철수 후보는 정치공학에서 비롯된 기계적 단일화라는 자신의 특기를 살려 이번에도 여러모로 새정치의 역사를 계속 써 내려가고 있다"고 비꼬았다.

그는 "지난 국민의당 분당 사태에도 당내반대는 무시하고 온갖 불법과 꼼수로 관철해냈듯이 이번에도 마찬가지"라고 일갈했다.

최 대변인은 "알맹이 없는 단일화 쇼에 목매기보다 정직하게 민생에 집중해 서울시민의 선택을 받기를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