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5 00시 기준
확진환자
13551 명
격리해제
12348 명
사망
289 명
검사진행
23297 명
25.4℃
튼구름
미세먼지 10

19금 정사 '어우동' 송은채 백도빈 "베드신 추가 촬영 요구"

  • [데일리안] 입력 2015.01.07 12:26
  • 수정 2015.01.07 12:32
  • 김명신 기자

영화 '어우동: 주인 없는 꽃'의 베드신 비화가 화제다.

7일 배급사 조이앤컨텐츠그룹에 따르면 '어우동: 주인 없는 꽃'은 3박 4일 동안 베드신을 촬영했다.

송은채, 백도빈, 유장영 등 배우들은 이후 추가 촬영을 하기도 했다. 베드신은 어우동의 깊은 내면을 엿볼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장면이었기 때문이라고 배급사는 전했다.

연출을 맡은 이수성 감독은 "'후궁'이나 '스캔들' 등 비슷한 장르의 사극 영화들을 참고해 베드신을 연출했다"고 말했다.

'어우동: 주인 없는 꽃'은 미모의 한 여인이 남편에게 상처받은 후 양반 신분을 버리고 어우동이라는 이름의 기녀로 변신해 복수하는 과정을 그린다.

송은채는 아역 배우 이미지에서 탈피하기 위해 강은비에서 송은채로 개명, 어우동 역으로 첫 사극에 도전했다. 어우동의 남편 이동 역은 백도빈이 맡았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