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3091 명
격리해제
11832 명
사망
283 명
검사진행
21649 명
26.4℃
맑음
미세먼지 30

'자연스럽게' 책받침 여신 강수지 "90년대 남학생 필수품"

  • [데일리안] 입력 2020.03.14 16:56
  • 수정 2020.03.14 16:56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김종민이 강수지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 MBN김종민이 강수지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 MBN

김종민이 구례 현천마을을 방문한 '책받침 여신' 강수지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되는 MBN '자연스럽게'에서는 '국수부부'로 불리며 스튜디오 MC를 맡고 있는 강수지와 김국진이 현천비앤비의 새로운 손님으로 방문했다.


알콩달콩 신혼부부의 분위기를 풍기며 나타난 강수지&김국진을 보며 김종민은 "저 예전에 수지 누나 책받침 있었는데, 늘 갖고 다녔거든요. 우리 반 애들 절반이 강수지 책받침이었어요"라며 수줍게 '팬심'을 고백했다.


청순가련의 대표 아이콘이었던 강수지의 사진이 들어간 책받침은 '1990년대 남학생 필수품'으로 불리며 사랑받았다. 이에 허재 역시 "예전엔 책받침이 제일 중요했지"라며 거들었고, 전인화는 "어떻게 그때 그대로예요"라며 놀라워했다. 강수지는 "어떻게 그대로겠어요"라며 손을 내저으며 웃었다.


이 모습을 화면으로 지켜보던 강수지는 "내 책받침 혹시 한 개라도 있었어요?"라고 물었고, 김국진은 "뭐, 지금도 탭에 있어요"라고 말해 다시 한번 스튜디오를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국수부부' 강수지&김국진의 현천마을 방문기가 펼쳐질 MBN 소확행 힐링 예능 '자연스럽게'는 14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